본문 바로가기

본문

해마다 돌잔치 여는 싱글맘의 친구

중앙일보 2018.09.05 09:38
 사단법인 ‘체인지 메이커’는 도움이 필요한 사람을 조건 없이 돕는 구호단체다. 2015년 체인지 메이커를 만든 송치훈 대표와 스태프 10여명이 활동하고 있다. 장애인, 소년·소녀 가장, 싱글맘 등 30명에게 정기적으로 생활비를 지원한다. 싱글맘을 위해 돌잔치도 열고, 전국 소외계층 40여명에게 일주일에 한 번 도시락을 전달한다. 이해준 기자 lee.hayjune@joongang.co.kr
원문 기사 보기
톡톡에듀 더 보기
기자 정보
이해준 이해준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