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화성 아파트에 어미·새끼 비단구렁이 연이어 등장

중앙일보 2018.09.04 15:57
[연합뉴스=독자 촬영 제공]

[연합뉴스=독자 촬영 제공]

경기 화성의 한 아파트에서 어미 비단구렁이와 새끼 비단구렁이가 잇따라 발견됐다.  
 
지난 3일 낮 12시 40분께 경기도 화성시 반월동의 한 아파트 화단에 길이 1m에 달하는 노란색 비단구렁이 한 마리가 발견됐다. 이 뱀은 1~2살 정도 된 새끼로 추정된다.  
 
주민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당국은 구렁이를 현장에서 포획했다.  
 
앞서 지난 1일 오후 8시께에도 이 아파트 인근에서 길이 약 1.5m에 달하는 같은 종류의 비단구렁이가 발견돼 소방관들이 출동해 잡았다.
 
이 비단구렁이는 암컷으로 3∼4살 정도 된 어미 구렁이로 추정됐다.
 
현장에 출동한 소방관은 "오히려 국내 야생 뱀보다 온순해서 쉽게 잡았다"라고 전했다.  
 
화성소방서는 포획한 구렁이 2마리를 보호 조치할 곳을 수소문하다가 한국양서파충류협회에 넘겼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