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음식점에서 의자로 옆자리 손님 내리쳐 살해한 60대

중앙일보 2018.09.04 13:44
[연합뉴스]

[연합뉴스]

음식점에서 담배를 피우는 등 난동을 부린 옆자리 손님을 폭행해 살해한 6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전북 전주완산경찰서는 4일 상해치사 혐의로 A(61)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A씨는 3일 오후 9시 54분쯤 전주시 완산구 한 식당에서 손님 B(57)씨의 어깨를 의자로 내리치고 손으로 밀쳐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B씨는 넘어지면서 바닥에 머리를 부딪쳐 사망했다.  
 
경찰은 목격자 신고로 현장에서 A씨를 체포했다.  
 
A씨는 "술에 취한 B씨가 막무가내로 행동해 화가 났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