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왜 말대답해' 친동생 흉기로 수차례 찌른 형 체포

중앙일보 2018.09.02 21:37
[연합뉴스]

[연합뉴스]

고등학생인 친동생의 목과 복부 등을 흉기로 찌른 A(20)씨가 경찰에 체포됐다.
 
전북 전주덕진경찰서에 따르면 2일 오후 3시 30분쯤 전주시 덕진구의 한 아파트에서 친동생(18)의 목과 배 등을 흉기로 수차례 찌른 혐의로 A씨를 체포해 조사 중이다.
 
경찰은 "옆집에서 싸우는 것 같다"는 이웃 주민 신고로 현장에 출동해 A씨를 현행범 체포했다.
 
동생은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으며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A씨는 "동생에게 청소를 시켰는데 말대답을 해서 홧김에 그랬다"고 진술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