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농협, 녹용품평회 첫 개최...국내산 녹용 우수성 알린다

중앙일보 2018.08.31 10:26
한국양토양록농협(조합장 안현구)과 농협(회장 김병원)이 지난 30일 농협 안성팜랜드 아그리움 종합행사장에서 제1회 국내산 녹용품평회를 개최했다. 
 

신의 뿔로 불리는 녹용..."사슴농가 소득증대, 양록산업 발전 계기"

올해 처음으로 열린 녹용 품평회는 국내산 녹용의 품질향상을 통한 양록산업 발전과 사슴농가 소득증대는 물론 소비자에게 고품질의 녹용을 안정적으로 공급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고자 개최됐다.  

 
제1회 녹용품평회 [농협제공]

제1회 녹용품평회 [농협제공]

김태환 농협 축산경제대표이사는 “우리 녹용은 ‘신의 뿔’이라로 불릴 만큼 원기회복과 체력강화에 탁월한 도움을 주는 건강식품”이라고 설명했다.  
 
금번 품평회는 사슴농가를 운영중인 350명을 비롯한 업계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농가 출품 50벌 등 총 70벌의 녹용이 전시되었으며 농가출품 녹용을 사슴농가가 직접 평가해 우열을 가렸다.
 
평가결과 대상에는 김계창 농가가 선정되어 농림축산식품부장관 표창과 함께 300만원 상당 사료를 부상으로 받았다. 이밖에 금상 농협중앙회장 표창은 한의석 조합원 등 총 11명의 농가가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세종=서유진 기자 suh.youji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