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 브랜드 경쟁력] 20주년 이벤트 등 차별화된 브랜딩 활동 인기

중앙일보 2018.08.27 00:01 5면
00700은 차별화된 브랜딩 활동으로브랜드 이미지를 강화했다.

00700은 차별화된 브랜딩 활동으로브랜드 이미지를 강화했다.

 2018년 국제전화 업종의 NBCI 평균은 지난해보다 1점 하락한 74점으로 평가됐다. 00700(SK텔링크)은 전년 대비 1점 하락한 76점, 001(KT)과 002(LG유플러스)는 각각 지난해와 동일한 75점, 72점으로 나타났다.
 
 00700은 올해 NBCI 국제전화 업종에서 10년 연속 1위를 유지했다. 지난해의 상승세를 이어가지 못했으나 001보다 1점 우위를 보였다. 특히 브랜드 인지도와 이미지 평가 수준이 경쟁 브랜드보다 높게 나타났다. 이는 00700의 지속적인 브랜딩 활동의 성과로 분석된다.
 
 올해 20주년이 되는 00700은 차별화된 브랜딩 활동을 통해 브랜드 이미지를 강화했다. 그동안 00700의 영상 콘텐트는 매번 화제가 됐다. 올해는 20년간의 브랜드 히스토리를 영상으로 제작해 홈페이지·유튜브 등의 채널을 통해 고객에게 알렸다. 동시에 20주년 기념 이벤트를 시행하는 등 고객 관리에 집중하고 있다.
 
 00700은 통화 품질에 기반한 본원적 경쟁력 확보에도 꾸준한 노력을 기울였다. 통화 유형별 테스트를 통해 개선사항을 발견, 업그레이드했다. 또한 매월 200여 국가를 대상으로 철저한 통화 품질 관리에 나선다. 이러한 본원적 품질 강화와 함께 차별화된 브랜딩 활동으로 ‘국가대표 국제전화 00700’ 슬로건에 부합하는 브랜드 위상을 이어가고 있다.
 
 001은 고객에게 편리한 서비스와 다양한 할인 상품을 선보였다. 001 앱을 통해 스마트폰에서 편리하게 국제전화를 이용할 수 있게 했다. 국제전화 이용패턴을 고려한 알짜 요금제, 모바일 파워요금제 등도 제공하고 있다. 한국생산성본부 관계자는 “1위 브랜드와 경쟁이 치열한 만큼 다양한 상품 제공, 통화품질 관리에 노력하면 상위권 재도약을 기대해볼 수 있을 것”이라고 분석했다.
 
 002는 차별화된 요금 상품을 제공했다. ‘002 매일 60분’은 국내 외국인 체류자 상위 20개국에 적용되는 할인 상품이다. 국내 외국인 체류자 증가 추세에 따라 더 많은 고객에게 혜택을 제공하려는 취지로 개발됐다.
 
 무료 앱 등 대체재의 확대로 국제전화 시장은 위축되고 있다. 각 브랜드는 양질의 서비스와 다양한 할인 혜택을 지속적으로 제공함으로써 경쟁력 강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국제전화 브랜드의 가장 중요한 경쟁력 요소는 통화 품질과 편의성이다. 스마트폰 전용 애플리케이션에 대한 지속적인 환경 개선이 필요한 것으로 분석된다. 기본적으로 우수한 통화 품질에 추가로 편리한 서비스를 제공한다면 브랜드경쟁력 강화를 이어갈 수 있다.
 
 중앙일보디자인=배은나 기자  bae.eunna@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