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산업연계 교육활성화 선도대학] 순천향대학교, ‘셀프 티칭’ 도입, 실전창업 경험 교육

중앙일보 2018.08.27 00:01 부동산 및 광고특집 3면 지면보기
미디어인사이드 VR스튜디오에서 VR콘텐트 체험교육을 하고 있다. [사진 순천향대]

미디어인사이드 VR스튜디오에서 VR콘텐트 체험교육을 하고 있다. [사진 순천향대]

 순천향대학교는 ‘산학일체형 미래선도대학, 휴메인 앙뜨레프레너 대학교’라는 비전으로 1차년도에 이어 2차년도에도 산업연계 교육활성화 선도대학(PRIME) 사업 우수대학에 선정됐다. 1차년도에 신설한 융복합 교육과정인 ‘웰니스융합전공’을 고도화시켰고, 뉴미디어산업 환경을 학내에 구현한 ‘미디어인사이드’를 대표적인 교육 플랫폼으로 구축했다.
 
김승우 단장

김승우 단장

 웰니스융합학부는 ▶웰니스로봇 ▶웰니스게임 ▶글로벌웰니스관광 ▶스마트케어 ▶VR전공 등 5개 융합전공으로 이뤄졌으며, 웰니스산업 분야를 선도하는 기업가 양성을 목표로 한다. 융합인재 전형으로 선발된 1~2학년 학생은 ‘Pre융합교육’을 통해 융합전공과 창업 기초교육을 받는다. 3학년부터는 5개 융합전공 중 하나를 선택해 전공교육과 창업교육을 받는다. 특히 창업과목은 셀프 티칭(Self-Teaching) 교육방식을 도입해 학생이 직접 팀 구성-아이템 도출-시제품 제작까지 실전창업을 경험할 수 있는 교육과정이다.
 
 지난해에 구축된 ‘Factory Inside’가 학생이 상상하고 창작하는 공간이었다면, ‘Media Inside’는 상상한 것을 증강·가상현실로 표현할 수 있는 뉴미디어의 장이다. ▶VR스튜디오 ▶미디어 카페 ▶뉴미디어시어터 ▶드론스튜디오로 구성되며 실감 콘텐트 개발의 전 주기를 지원하는 환경을 갖췄다.  
 
중앙일보디자인=김승수 기자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