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KBO, 9년 만에 외부 감사 실시 결과 발표

중앙일보 2018.08.20 11:37
한국야구위원회(KBO)가 9년 만에 실시한 외부 감사 결과를 20일 발표했다. 
 
KBO는 지난 4월 23일 외부 감사 실시를 대내외적으로 공표한 후, 인덕회계법인을 통해 2015년부터 2017년까지 3년 간의 업무 전만에 대한 감사를 3개월여간 진행했다. 감사 결과 보고서를 받아 정운찬 KBO 총재에게 보고했다. 이후 추가로 필요한 조사와 확인 절차를 거친 뒤 2009년 이후 9년 만에 실시한 외부 감사를 최종 마무리했다.
 
외부 감사 결과에 따르면 주요 계정과 회계 처리의 타당성을 검토한 결과 문제가 없음을 확인 받았다. 그러나 KBO 재정 운용과 관련해 조직의 재무 상태 및 운영 성과를 종합적·입체적으로 파악할 수 있도록 모든 회계가 포함된 총괄재무제표 작성이 필요하다는 지적이 있었다. KBO는 이를 개선하도록 곧바로 구체적인 준비 작업에 착수할 것이다.
 
또 조직의 유연성을 강화하고 구매 계약 자금 운영과 관련된 부정을 방지하기 위해 주기적인 직무 순환이 필요하다는 평가를 받았다. 이에 따라 KBO는 가능한 빠른 시기에 조직 개편을 단행하기로 했다.
  
TV, 뉴미디어, IPTV 등과의 중계권 계약 전체와 KBO 리그 공식 기록 데이터 관련 사업 권리 금액의 산출 근거, 계약의 적정성 등을 점검하고, 향후 라이센싱을 포함해 필요하다고 판단되는 모든 사업은 과거의 관행에서 탈피해 입찰경쟁을 기본 원칙으로 정했다. 
 
주최단체지원금 등 일체의 보조금과 관련해 사업의 타당성 검토를 강화하는 방안을 마련하기로 했다. 공정성과 투명성을 확보할 수 있도록 외부 평가위원단을 구성하고 현행 평가 지표를 다시 검토하도록 했다. 아울러 사업 완료 보고서와 결과에 대해 중복 평가를 실시할 계획이다.
 
KBO는 "이번 감사 결과를 겸허히 받아들이며, 세밀한 부분까지 실행 방안을 세워 빠르고 과감하게 ‘클린 베이스볼’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박소영 기자 psy0914@joongang.co.kr 
 
 
미세먼지 실험 아이디어 공모, 이벤트만 참여해도 바나나맛 우유가!
공유하기
광고 닫기

미세먼지 심한 날엔? 먼지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