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월드컵 우승 프랑스, FIFA 랭킹 1위 도약…한국에 패한 독일은?

중앙일보 2018.08.16 17:53
2018 FIFA 러시아 월드컵 F조 조별예선 3차전 한국과 독일의 경기가 27일 카잔 아레나에서 열렸다. 후반 추가 시간 1분만에 김영권이 선제골을 터뜨렸고, 후반 추가 시간 6분에 손흥민의 추가골이 이어졌다. [연합뉴스]

2018 FIFA 러시아 월드컵 F조 조별예선 3차전 한국과 독일의 경기가 27일 카잔 아레나에서 열렸다. 후반 추가 시간 1분만에 김영권이 선제골을 터뜨렸고, 후반 추가 시간 6분에 손흥민의 추가골이 이어졌다. [연합뉴스]

 
2018 러시아 월드컵을 제패한 프랑스가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 1위로 올라섰다. 한국은 종전 57위를 유지했다.
 
FIFA가 16일 발표한 8월 랭킹에 따르면 러시아 월드컵 조별리그에서 1승 2패를 기록하며 16강에 오르지 못한 한국은 순위를 유지했다.  
 
반면 월드컵 16강에 진출한 일본은 종전 61위에서 여섯 계단 뛰어올라 55위에 자리하면서 한국을 추월했다.
 
아시아축구연맹(AFC) 소속 국가로는 이란이 다섯 계단 상승한 32위에 랭크되며 호주를 제치고 아시아 1위를 지켰다.
 
상위권에서도 지각 변동이 일어났다.
 
러시아 월드컵에서 우승한 프랑스는 종전 7위에서 여섯 계단이나 뛰어올라 1위가 됐다.
 
이어 벨기에와 브라질이 2, 3위를 차지했고, 월드컵 준우승국인 크로아티아가 무려 16계단이나 점프하면서 4위에 랭크됐다.
 
반면, 랭킹 1위를 지켜왔던 독일은 한국에 0-2로 패하는 등 조별리그에서 탈락한 여파로 15위로 14계단이나 하락했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