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11초 뉴스] 영상으로 보는 문 대통령 지지율 변화…2주연속 50%대(6월 2주~8월3주)

중앙일보 2018.08.16 14:34
문재인 대통령에 대한 지지율이 8월 둘째 주 50%로 내려앉은 이후 2주 연속 하락했다. 여론조사기관 리얼미터가 tbs의 의뢰로 16일 발표한 8월 3주차 주중 집계에 따르면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 수행 긍정평가는 55.6%(매우 잘함 27.3%, 잘하는 편 28.3%)였다. 지난주(8월 둘째 주)는 전주(8월 첫째 주) 대비 5.1%p 내린 58.1%였다. 여기서 다시 2.5%p가 하락했다.
8월 3주차 문 대통령 지지율 긍정평가는 전주대비 ‘매우잘함’에서 5%p가 빠졌다. ‘잘하는 편’은 전주대비 2.5%p 상승했다. 전주 ‘매우잘함’에서 2.5%p는‘잘하는 편’으로 약한 긍정으로 내려갔고, 나머지 2.5%p는 부정평가로 돌아선 셈이다.
부정평가는 전주대비 2.7%p 오른 39.1%(매우 잘못함 22.1%, 잘못하는 편 17.0%)로 집계됐다. ‘모름ㆍ무응답’은 0.2%p 감소한 5.3%다.
일별로는 국민연금 개편 논란 보도가 이어진 지난 13일 전주와 같은 58.1%에서 하락세를 이어가다 안희정 전 지사에 대한 1심 무죄판결 논란이 확대된 지난 14일에는 55.6%를 기록했다.
지지율 하락은 진보층에서 전주 대비 5.1%p나 빠진 76.4%를 기록, 전체 지지율을 낮췄다.
민주당 지지율도 지난주 대비 3.6%p 하락한 37.0%였다. 민주당 지지율이 30%대로 낮아진 것은 박근혜 전 대통령 탄핵정국이던 지난해 1월 4주차 이후 1년 7개월 만이다.
최근 10주 간(6월 둘째 주부터 8월 셋째 주) 문 대통령 지지율 변화를 그래픽 영상으로 정리했다.
 
영상제작=이경은 
“11초만 투자하면 뉴스가 보입니다”

중앙일보가 11초 동영상 뉴스를 서비스합니다. ‘11초 뉴스’는 시간이 없지만, 뉴스를 알고 싶은 독자분들을 위해 ‘짧고 굵은’ 핵심만을 담은 동영상 뉴스입니다. 11초는 ‘일일 뉴스’라는 의미입니다. 클릭! 클릭! 만 하시면 모든 뉴스를 이해하고 보실 수 있습니다. ‘11초 뉴스’는 중앙일보 홈페이지와 유튜브를 통해서 서비스받으실 수 있습니다. 독자 여러분들의 많은 성원 바랍니다. 또한 독자 여러분들의 많은 제보 영상도 기다립니다.
 
[11초 뉴스]

[11초 뉴스]

공유하기
Innovation Lab
Branded Content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