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제19호 태풍 ‘솔릭’ 발생…이번엔 한국 영향 있을까

중앙일보 2018.08.16 13:46
제19호 태풍 ‘솔릭’의 발생과 예상 진로 [사진 기상청 제공]

제19호 태풍 ‘솔릭’의 발생과 예상 진로 [사진 기상청 제공]

 
제19호 태풍 ‘솔릭’이 16일 괌 주변에서 발생했으나 한국에 영향을 미칠지는 아직 불확실한 것으로 알려졌다.
 
16일 기상청에 따르면 ‘솔릭’은 이날 오전 9시께 괌 북서쪽 260㎞ 부근 해상에서 발생했다.
 
중심기압 998hPa로 강도는 ‘약’이고 크기는 소형인 ‘솔릭’은 현재 시속 38㎞로 북북서 방향으로 이동 중이다.
 
이 태풍은 21일 오전 9시께 일본 가고시마 동남동쪽 430㎞ 부근 해상에 있을 것으로 전망되지만, 아직 발생 초기여서 변동성이 크다.
 
기상청 국가태풍센터 관계자는 “기압계 배치에 따라 진로가 달라질 수 있다”며 “우리나라에 영향을 미칠지는 모레(18일) 정도는 돼봐야 알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했다.
 
한편, ‘솔릭’은 미크로네시아에서 제출한 이름으로 전설 속의 족장을 일컫는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