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썰전' 노회찬 자리 이철희가 채운다

중앙일보 2018.08.13 20:46
'썰전' 출연 당시 이철희 의원. [사진 JTBC]

'썰전' 출연 당시 이철희 의원. [사진 JTBC]

JTBC는 3주 연속 결방한 '썰전'을 이번 주에 재개한다고 13일 밝혔다.
 
제작진은 유시민 작가 후임인 고(故) 노회찬 정의당 의원이 지난달 갑작스럽게 세상을 떠난 후 후임 섭외에 신중을 기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철희 더불어민주당 의원. 임현동 기자

이철희 더불어민주당 의원. 임현동 기자

당분간 '썰전'을 끌어갈 진보 패널로는 이철희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투입된다. 이 의원은 썰전'에 2013년 첫 방송 때부터 2016년까지 출연한 '창립 멤버'기도 하다. 
 
MC 김구라를 비롯해 박형준 동아대 교수, 이 의원이 함께할 '썰전'은 오는 16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채혜선 기자 chae.hyeseo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

미세먼지 심한 날엔? 먼지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