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문

[11초 뉴스] 인류 최초 태양 탐사선 ‘파커’ 마침내 발사

중앙일보 2018.08.13 00:05
인류 최초 태양 탐사선‘파커(Parker Solar Probe)’가 12일 오전 3시 31분(한국시각 오후 4시 31분) 미국 플로리다주 케이프커내버럴에서 성공적으로 발사됐다. 미항공우주국(NASA)이 이번 탐사에 들인 비용은 총 15억 달러(약 1조 7000억 원)에 이른다. 길이 3m, 무게 685㎏ 크기의 파커는 시속 70만㎞로 나는 인간이 만든 가장 빠른 속도의 비행체다. 파커는 10월에는 금성, 11월에는 섭씨 150만도의 태양 코로나를 뚫고 태양 표면 600만㎞까지 접근하게 된다. 이후 7년간 태양 주변 24바퀴를 돌며 주요임무인‘코로나가 태양표면(섭씨 약 6000도)보다 수백 배 더 뜨거운 이유’를 밝혀낼 계획이다. 
“11초만 투자하면 뉴스가 보입니다”

중앙일보가 오늘부터 11초 동영상 뉴스를 서비스합니다. ‘11초 뉴스’는 시간이 없지만, 뉴스를 알고 싶은 독자분들을 위해 ‘짧고 굵은’ 핵심만을 담은 동영상 뉴스입니다. 11초는 ‘일일 뉴스’라는 의미입니다. 클릭! 클릭! 만 하시면 모든 뉴스를 이해하고 보실 수 있습니다. ‘11초 뉴스’는 중앙일보 홈페이지와 유튜브를 통해서 서비스받으실 수 있습니다. 독자 여러분들의 많은 성원 바랍니다. 또한 독자 여러분들의 많은 제보 영상도 기다립니다.
 
[11초 뉴스]

[11초 뉴스]

기자 정보
박승영 박승영 기자

Innovation Lab

Branded Content

트렌드뉴스

많이 본 뉴스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