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민주평화당 대표에 정동영…여야 "연대·협치 기대"

중앙일보 2018.08.05 18:46
5일 오후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열린 민주평화당 전당대회에서 신임 당 대표로 선출된 정동영 의원이 수락연설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5일 오후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열린 민주평화당 전당대회에서 신임 당 대표로 선출된 정동영 의원이 수락연설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여야가 5일 민주평화당 전당대회에서 정동영 의원이 당 대표에 선출을 축하하며 입장을 밝혔다.  
 
더불어민주당 백혜련 대변인은 논평에서 "정 신임 대표와 새로운 지도부의 선출을 진심으로 축하드린다"며 "상생과 협치의 정신을 발휘해 한반도 평화와 민생 등 산적한 현안을 해결하는 데 앞장서주길 당부드린다"고 밝혔다.
 
백 대변인은 "정치권의 변화를 바라는 국민의 열망을 담아낼 수 있는 발전적 협치를 기대한다"며 "어느 때보다 무거운 책임감을 안고 출발하는 새 지도부가 오로지 국민을 위하는 정치로 당면한 과제를 현명하게 풀어나가길 진심으로 바란다"고 당부했다.
 
자유한국당 윤영석 수석대변인은 구두 논평을 통해 "정 대표와 최고위원들께 축하드린다"며 "문재인 정부와 민주당의 독주를 견제하고 국정이 올바른 방향으로 운영될 수 있도록 함께 연대하고 협력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바른미래당 김철근 대변인도 정 대표 당선을 축하하며 "시대적 과제인 개헌과 '민심 그대로 선거구제 개편'을 위한 민주평화당과의 협력을 기대한다"며 "갈수록 어려운 민생과 경제를 위해서 함께할 정당으로 믿어 의심치 않는다"고 밝혔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