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치솟는 밥값, 임대료·인건비가 끌어올린다

중앙일보 2018.07.29 16:25 종합 5면 지면보기
기사식당·블루클럽도 가격인상…“서민은 1000원도 벌벌 떨려” 
 
서울 시내 한 순대국밥집 메뉴판. 순대국밥 한 그릇이 1만1000원이다. 김영주 기자

서울 시내 한 순대국밥집 메뉴판. 순대국밥 한 그릇이 1만1000원이다. 김영주 기자

서울 신림동 '국수회관'의 메뉴판. 최근 잔치국수 외 서브 메뉴의 가격을 500원씩 올렸다. 김영주 기자

서울 신림동 '국수회관'의 메뉴판. 최근 잔치국수 외 서브 메뉴의 가격을 500원씩 올렸다. 김영주 기자

# 서울서 6년째 택시기사를 하는 한창덕(63)씨는 최근 집에서 점심을 먹는 날이 잦아졌다. 

외식·서비스업 물가 급등
택시기사, 식당 안 가고 집에서 점심
커트비 오르자 미용실도 안 가
값 올린 가게들, 매출감소 직격탄

한씨는 “자주 가던 숙대 앞 기사 식당이 최근 밥값을 1000원씩 올렸다. 점심값을 아끼려 집 방향으로 가는 손님을 태우면 집에 가서 때우고 나온다”며 “우리 같은 서민은 1000원만 올라도 손이 벌벌 떨린다”고 말했다. 
 
# 박모(51)씨는 머리 커트 후 신용카드 결제금액을 보고 깜짝 놀랐다. 1만8000원인 커트 비용이 2만1000원으로 오른 까닭이다. 박씨는 "올해 초에도 3000원 인상하더니 7월 1일부터 또 올랐다. 머리도 집에서 잘라야 하나 생각마저 든다"고"고 말했다.
 
외식·서비스업 가격이 일제히 무섭게 치솟고 있다. 휘발유·경유 가격은 4주 연속 상승세를 이어가며 연중 최고치를 기록했다. 한국소비자원 가격정보 포털 ‘참가격’에 따르면 지난달 서울의 냉면 한 그릇은 8808원으로 1년 전인 지난해 6월(7962원)보다 10.6% 올랐다. 같은 기간 서울시 평균 미용비는 1만5769원으로 1년 전보다 1000원 올랐다. 또 한국석유공사 유가정보 서비스에 따르면 이달 넷째 주 휘발유 판매가는 전주보다 0.7원 오른 1612.2원을 기록했다. 
 
자영업자들은 가격을 올릴 수밖에는 없는 상황이란 입장이다. 서울 신림동서 분식점을 운영하는 신영수(39)씨는 이달 들어 24개 메뉴 중 7개 메뉴의 가격을 각각 500원씩 올렸다. 
신씨는 “주력 메뉴인 잔치국수는 여전히 2500원이지만, 서브 메뉴를 500원씩 올렸다”며 “이렇게라도 안 하면 인건비를 감당할 수 없었다”고 말했다. 
숙대 앞 기사식당의 김모 매니저는 “지난달부터 5000원 하던 김치찌개·순두부찌개 가격을 1000원 올렸다. 10년 만이다. 오죽했으면 그랬겠냐"고 반문했다. 
 
한태석 블루클럽 명동점주는 “이번 달부터 8000원 하던 커트비를 9000원 받고 있다. 서울·경기 중 일부 가게에서 가격을 올렸다”면서 “인건비와 임대료가 너무 올라 1000원 올린다고 해서 수입이 늘어나는 것도 아니다”고 말했다. 이와 관련, 김현상 블루클럽 본부장은 “블루클럽엔 현재 일반커트(8000원)와 디자인커트(1만원) 메뉴가 있다”며 “모든 매장의 커트 가격을 올린 건 아니고 청결이나 서비스 수준이 높은 서울 등 20여 개 프리미엄매장에서 이달부터 일반커트 메뉴는 없애고 디자인커트 서비스만 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비수기인 여름이 지나면 가격 인상을 준비 중인 곳도 여럿이다. 서울 북창동의 한 횟집은 오는 추석 이후 음식 가격을 1000원씩 인상할 계획이다. 
이 횟집의 관계자는 “가격을 올리면 손님들이 눈총이 주기도 하겠지만, 식자재비 등 물가가 오르다 보니 어쩔 수 없다”며 “주변 가게도 다들 눈치를 보는 중”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하지만 어쩔 수 없이 가격을 올렸지만 이게 매출 감소에 직격탄이 되는 경우도 많다. 가격 인상이 경제 전반의 경기침체로 이어지는 이유다. 지난 1월 짬뽕 가격을 8500원에서 9000원으로 올린 짬봉지존 강성교 대표는 “지난 4월부터 매출이 매달 5%씩 떨어져 연초 대비 7월 매출이 80% 수준”이라며 “그나마 점심 위주의 중국집은 나은 편이다. 단가가 높은 고깃집은 저녁 손님이 줄며 매출이 연초 대비 40%가량 떨어졌다”고 말했다. 
 
김영주 기자 humanest@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