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찰, '사법 농단' 임종헌 전 법원행정처 차장 자택 압수수색

중앙일보 2018.07.21 12:08
임종헌 전 법원행정처 차장. [연합뉴스]

임종헌 전 법원행정처 차장. [연합뉴스]

양승태 전 대법원장 시절 사법행정권 남용 의혹을 수사 중인 검찰이 핵심 피의자인 임종헌 전 법원행정처 차장을 상대로 강제수사에 나섰다.

이 사건을 수사 중인 서울중앙지검 특수1부(부장 신봉수)는 21일 직권남용 및 업무방해 혐의 등을 받는 임 전 차장의 자택을 압수수색 중이라고 밝혔다.

앞서 검찰은 임종헌 전 차장을 비롯해 의혹 문건 작성에 관여한 법원행정처 간부·심의관들의 PC 하드디스크를 임의제출해달라고 요구했지만 법원이 제출을 거부하자 강제수사로 전환한 것으로 보인다.

임 전 차장은 법원행정처 차장 근무 당시 상고법원 도입을 위해 재판거래 의혹 내용이 담긴 문건을 작성하거나 작성을 지시한 혐의를 받고 있다.
 
채혜선 기자 chae.hyeseo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