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서울 어린이집서 11개월 남자아기 사망…경찰 수사 착수

중앙일보 2018.07.19 05:33
서울 강서구 화곡동의 한 어린이집에서 생후 11개월된 영아가 숨지는 사건이 발생했다. (※이 사진은 기사 내용과 직접적인 관련이 없습니다) [연합뉴스]

서울 강서구 화곡동의 한 어린이집에서 생후 11개월된 영아가 숨지는 사건이 발생했다. (※이 사진은 기사 내용과 직접적인 관련이 없습니다) [연합뉴스]

서울 강서구 화곡동의 한 어린이집에서 생후 11개월된 남자 아기가 숨지는 사건이 발생해 경찰이 수사에 착수했다.  
 
18일 경찰과 소방당국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 35분쯤 화곡동의 한 어린이집 원장에게서 어린아이가 숨을 쉬지 않는다는 내용의 신고가 접수됐다.
 
구급대는 즉각 현장에 출동했지만 아이는 이미 숨진 상태였다. 어린이집 관계자는 “낮잠이 든 아이를 깨워보니 숨을 쉬지 않았다”고 경찰에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현재 육안상으로 아이의 몸에 보이는 외상은 없다”며 “폐쇄회로(CC)TV 자료를 확보해 어린이집 측에 과실이 있는지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경찰 관계자는 “사인을 밝히기 위해 부검을 의뢰했다”고 밝혔다.  
 
한영혜 기자 han.younghye@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