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문

 
그래픽=김경진 기자 capkim@joongang.co.kr

그래픽=김경진 기자 capkim@joongang.co.kr


아시아나항공이 본격적인 휴가 시즌을 맞아 ‘승무원이 추천하는 여행지’ 7곳을 발표했다.
아시아나항공 승무원 2188명은 지난달 7일부터 20일까지 혼행(혼자 떠나는 여행), 효도 여행, 가족 여행, 힐링 여행 등 7개 테마에 해당하는 도시를 추천했다.
조사 결과 승무원들은 혼자 떠난다면 도쿄(64%·1409명)를, 가족과 함께라면 하와이(54%·1181명)를 가장 많이 추천했다.
부모님을 위한 효도 여행지로는 비행시간이 짧고 편리한 후쿠오카(47%)를 가장 많이 추천했고, 힐링을 위한 여행지로는 오키나와(28%·606명)가 많은 표를 받았다. 2위와 3위에는 푸껫과 팔라우가 올라, 바다 수영과 스노클링 등 다양한 레포츠를 즐길 수 있는 섬 휴양지의 인기를 재확인할 수 있었다.  

http://news.joins.com/issue/10871

관련기사
공유하기

Innovation Lab

Branded Cont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