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문 대통령, 인도언론 인터뷰 "한반도 평화 흔들림 없이 추진할 것"

중앙일보 2018.07.09 09:55
인도를 국빈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이 9일 인도 '타임스 오브 인디아'와의 서면 인터뷰에서 "우리는 한반도 평화를 위한 프로세스를 흔들림 없이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인도 등 국제사회의 지지·협력에 힘입어 남북미 정상이 완전한 비핵화와 항구적 평화 구축에 대한 공통 의지를 확인했다"며 "한반도에서 시작된 평화는 남아시아 평화·번영에도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인도를 국빈 방문한 문재인 대통령이 8일 오후 인도 뉴델리에 도착 후 첫 일정으로 힌두교를 대표하는 성지인 '악샤르담 힌두사원'을 방문, 관계자로부터 설명을 듣고 있다. [연합뉴스]

인도를 국빈 방문한 문재인 대통령이 8일 오후 인도 뉴델리에 도착 후 첫 일정으로 힌두교를 대표하는 성지인 '악샤르담 힌두사원'을 방문, 관계자로부터 설명을 듣고 있다. [연합뉴스]

 
문 대통령은 "나와 우리 국민은 한반도에서 다시는 전쟁이 일어나서는 안 된다는 확고한 입장을 갖고 있다"며 "북핵 문제의 평화적 해결, 한반도 평화체제와 공동 번영의 토대 위에서 항구적 평화를 만들어 나가고자 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인도는 젊고 역동적이며 많은 청년이 기초과학·소프트웨어 분야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고, 한국은 우수한 제조·상용화 기술을 갖고 있다"며 "그런 의미에서 이번에 양국 간에 '미래비전전략그룹'을 구성하게 된 것을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한국과 인도의 경제 협력 가능성은 무궁무진하다. 인도는 첨단 과학기술, 우수한 인적자원뿐 아니라 산업생산 능력과 광대한 시장을 갖고 있다"며 "한국이 가진 응용기술과 경험, 자본과 결합한다면 상호보완적이고 호혜적인 경제 협력이 더욱 속도를 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또 "현재 양국의 경제 협력 수준은 시작단계"라며 "앞으로 제조업·인프라·첨단산업 분야에서의 협력이 더욱 확대되기를 기대한다"고 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