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수원 대형마트 불…손님·직원 300명 대피

중앙일보 2018.06.30 21:27
30일 오전 10시 52분께 경기도 수원시 권선구의 한 대형마트에서 불이 났다.
[사진 방송화면 캡처]

[사진 방송화면 캡처]

 
불은 30여 분 만에 출동한 소방대에 의해 꺼졌지만, 마트 이용객과 직원 등 300여 명이 대피하는 소동이 벌어졌다.
 
또 소화기를 이용해 불을 끄려던 직원 3명과 대피 과정에서 이용객 1명이 각각 연기흡입, 대퇴부 통증으로 병원에 옮겨졌다.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1층 수산물 코너 천장에서 전기합선 화재가 발생했다”는 신고 내용 등을 토대로 자세한 화재 원인과 피해 상황 등을 조사하고 있다.
 
배재성 기자 hongdoya@joongna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