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포스코 차기 회장 후보에 최정우 포스코켐텍 사장 확정

중앙일보 2018.06.23 16:25
[중앙포토]

[중앙포토]

 
포스코 차기회장 후보로 최정우(61) 포스코켐텍 사장이 확정됐다.  
 
23일 포스코는 이사회를 열고 최정우 포스코켐텍 사장을 CEO 후보가 되는 사내이사 후보로 임시 주주총회에 추천하는 안건을 만장일치로 결의했다고 밝혔다.  
 
최 사장은 포스코 50년 역사상 최초의 비엔지니어 출신 내부 회장 후보다.
 
차기 회장 후보인 최정우 사장은 1957년생으로 동래고·부산대 경제학과를 졸업하고, 1983년 포스코에 입사했다. 이후 재무관리·감사 등 다양한 분야에서 경력을 쌓았으며, 이후 정도경영실장· 포스코건설 경영전략실장·포스코대우 기획재무본부장 등 철강 이외의 분야에서 많은 경력을 쌓았다.
 
지난 2015년 7월부터는 포스코 가치경영센터장을 역임하면서 그룹 구조조정을 주도하기도 했다.
 
포스코는 “최 사장이 경영관리 분야의 폭넓은 경험과 비철강 분야 그룹사에서의 경력을 바탕으로 포스코가 철강 그 이상의 글로벌 기업으로 변신하는 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포스코는 오는 25일께 최종 회장 후보 확정 사실과 함께 임시 주주총회 날짜를 공시할 예정이며, 이후 임시 주총과 이사회를 거쳐 차기 회장을 공식 선출하는 절차를 밟을 예정이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