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새벽에 포항지진 발생…규모 1.6 여진

중앙일보 2018.06.23 08:43
[기상청 홈페이지 캡쳐]

[기상청 홈페이지 캡쳐]

기상청에 따르면 23일 경북 포항에서 오전 6시 36분쯤 규모 1.6 지진이 발생했다. 발생 깊이는 8㎞다.
 
SNS(소셜네트워크 서비스)등에는 '새벽에 지진을 느꼈다'는 게시물들이 올라왔다. 비슷한 시각엔 '인터넷 검색을 해도 지진 발생에 대한 정보가 없고, 재난 문자도 오지 않았다'는 불만 목소리가 담긴 글도 올라왔다.
[트위터 캡쳐]

[트위터 캡쳐]

실제 이날 지진이 발생한 이후 포항 지역 주민들에게 재난문자는 전송되지 않았다. 기상청은 규모 3.0 이상 지진에 대해서만 재난문자를 보내기 때문이다. 
 
기상청 홈페이지에선 이날 발생한 규모 2.0 이하의 지진에 대한 정보도 간략히 제공됐지만, 규모 2.0 이상 국내외 지진에 대해서는 보다 구체적인 계기 진도 및 발생 위치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한편, 포항에선 지난해 11월 규모 5.4 지진이 발생했다. 기상청에 따르면 작년 지진 이후 규모 2.0 이상의 여진이 100차례 발생했다. 이 중에선 규모 4.0 이상인 여진도 2차례 있었다. 
 
김지아 기자 kim.jia@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