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김부선 "언제까지 딴따라 재물 삼아 진실 가릴건가"

중앙일보 2018.06.19 09:08
[사진 김부선 페이스북]

[사진 김부선 페이스북]

배우 김부선이 19일 "당신들의 인권만 소중한가. 비열한 인신공격을 멈추시라"라고 호소했다.
 
김부선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언제까지 훌륭하신 분들, 지도자들, 불법행위 비리의혹 사건 터질 때마다 만만한 딴따라 하나 재물 삼아 진실을 호도할 것인가"라고 적었다.
 
이어 "국민들의 눈과 귀를 막고 국민들을 분열시키고 눈과 귀를 막아 무지몽매하게 만든 당신들 부끄러운 줄 아시라. 소수자 인권, 공명정대 민생 좋아하시네. 어떤 정당도 가입한 적 없는 시민 1인"이라고 말했다.
 
이어 김부선은 '헤경궁닷컴' 게시물 링크도 함께 게재했다. 해당 게시물에는 '문재인 대통령을 지지한다면서, 어떻게 문재인 대통령을 욕한 사람을 응원할 수 있냐는 비판'에 대한 해명글이 담겼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