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문

나는 자신 있다 나를 막진 못해

중앙일보 2018.06.15 00:02 경제 6면 지면보기
2018 러시아 월드컵에 나서는 태극전사 23명의 각오는 결연했다. 대한축구협회는 14일 협회 인스타그램을 통해 선수들의 각오를 전했다.
 
주장 기성용은 “우리는 할 수 있다. 난 자신 있다”며 용기를 냈다. ‘골잡이’ 손흥민은 손가락을 입술에 댄 채 “내가 웃게 해준다고 했지!”라고 적었다. 손흥민과 호흡을 맞출 황희찬은 별명을 넣어 “황소 황희찬 누구도 날 막을 수 없지”라고 자신감을 표시했다. [사진 대한축구협회]
 
정승현

정승현

기성용

기성용

주세종

주세종

이용

이용

홍철

홍철

문선민

문선민

고요한

고요한

정우영

정우영

김승규

김승규

박주호

박주호

김진현

김진현

손흥민

손흥민

김영권

김영권

이승우

이승우

장현수

장현수

이재성

이재성

김민우

김민우

윤영선

윤영선

오반석

오반석

김신욱

김신욱

조현우

조현우

구자철

구자철

황희찬

황희찬

 

Innovation Lab

Branded Content

트렌드뉴스

많이 본 뉴스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