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가수 장윤정 모친, 지인에게 빌린 4억원 갚지 않아 구속

중앙일보 2018.06.14 18:31
[중앙포토]

[중앙포토]

가수 장윤정씨 모친이 지인에게서 빌린 4억여원을 갚지 않아 구속됐다.
 
강원 원주경찰서는 14일 사기 혐의로 육모(62)씨를 구속했다.
 
육씨는 2015년부터 2017년까지 지인 A씨로부터 수차례에 걸쳐 총 4억1500만원을 빌렸으나 갚지 않은 혐의를 받는다.
 
A씨는 지난해 말 육씨를 사기 혐의로 고소했다.
 
경찰은 체포 영장을 발부받아 지난 12일 경기 양평에서 육씨를 붙잡았다.
 
육씨는 "돈을 빌린 건 맞지만 사기는 아니다"고 주장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