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속보] 폼페이오 “김정은, 비핵화 빨리 진행하고 싶어해”

중앙일보 2018.06.14 11:43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비핵화를 빨리 진행하고 싶어하고 있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폼페이오 장관은 14일 서울 도렴동 외교부 청사에서 열린 강경화 외교부 장관, 고노 다로(河野太郞) 일본 외무상과의  한미일 외교장관회담 후 공동기자회견에서 "완전한 비핵화 뒤 제재 완화 이뤄질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YTN 캡처]

[YTN 캡처]

 
그는 "북미회담 공동성명서에서 북한은 비핵화를 분명히 했다"라며 "북한의 비핵화와 관련해 한미일 외교 장관은 의견 불일치 없이 완벽하게 합의했다"고 말했다.  
 
아울러 폼페이오 장관은 "한미일은 북한의 CVID를 위해 공조하겠다는데 뜻을 함께했다"고 강조했다. 

 
그는 "트럼프 대통령은 이 과정이 한반도에 평화와 안정을 불러오는 데 큰 역할을 할 것이지만, 쉽지는 않을 것이라 말했다"라며 "북한이 비핵화한다면 북한에는 밝은 미래가 있다는 말을 덧붙였다"고 전했다.
 
이민정 기자 lee.minjung2@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