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문

[오늘의 운세] 6월 14일

중앙일보 2018.06.14 00:05 경제 11면 지면보기
2018년 6월 14일 목요일 (음력 5월 1일)  
 

쥐 - 재물 : 보통 건강 : 보통 사랑 : 질투 길방 : 北  
 
36년생 남의 떡이 커 보이는 법. 48년생 마음을 비우며 살자. 60년생 손에 든 것을 놓아야 새것을 잡는다. 72년생 주변 사람에게 관심을. 84년생 경쟁을 발전의 기회로. 96년생 부러워하면 지는 것이다.
 

 
소 - 재물 : 무난 건강 : 양호 사랑 : 기쁨 길방 : 北
 
37년생 금전과 인연이 괜찮을 수도. 49년생 지출보다는 수입이 많고 손실보다 이익이 많을 듯. 61년생 예상 못 했던 일이 생길 수도. 73년생 자리가 사람을 만들어 주는 법. 85년생 선물을 받거나 먹을 복 생길 듯.  
 

호랑이-재물 : 무난 건강 : 양호 사랑 : ♥ 길방 : 東

 
38년생 칭송을 듣거나 인기가 좋아질 수도. 50년생 사람이나 물건이 마음에 들 수도. 62년생 사랑에 나이는 숫자에 불과한 것이다. 74년생 머리부터 발끝까지 마음에 들 수도. 86년생 내 마음속에 쏙 들어 올 수도.  
 

 
토끼-재물 : 무난 건강 : 양호 사랑 : 행복 길방 : 西南
 
39년생 가족은 숫자가 많을수록 좋은 것. 51년생 사방의 운이 열릴 듯. 63년생 진행하는 일에서 결실을 거두고 보람이 생길 듯. 75년생 물질적, 정신적으로 행복한 하루가 될 듯. 87년생 비전이 보이게 될 듯.
 

 
용 - 재물 : 지출 건강 : 주의 사랑 : 갈등 길방 : 西
 
40년생 살갑게 다가오는 사람을 경계. 52년생 무자식상팔자. 집안일로 고민할 수도. 64년생 고민한다고 해결 안 되니 하지 말 것. 76년생 서로 입장이나 생각이 다를 수 있다. 88년생 유전무죄. 무전유죄의 세상.  
 
 
뱀 - 재물 : 지출 건강 : 주의 사랑 : 만남 길방 : 北

 
41년생 마음에 들지 않는 일이 생길 수도. 53년생 귀찮은 사람을 만날 수도. 65년생 일을 할 때는 속도보다는 안전을 중시할 것. 77년생 예가 아니면 말하지 말고 행하지도 말라. 89년생 잘못된 만남을 가질 수도.  
 
 
말 - 재물 : 지출 건강 : 주의 사랑 : 흐림 길방 : 北

 
30년생 따듯한 차나 물을 자주 마실 것. 42년생 반신욕이나 좌욕을. 54년생 결과를 재촉하지 말라. 66년생 한 가지 일에 집중. 78년생 겉으로 보이는 것과 실체는 다를 수도. 90년생 회식자리에 오래 있지 말라.
 

 
양 - 재물 : 무난 건강 : 양호 사랑 : 춘향/몽룡 길방 : 南

 
31년생 소일거리나 취미 거리 만들기. 43년생 모임이나 일에서 중추적 역할. 55년생 명분과 실리 모두 챙길 듯. 67년생 화합의 자리를 만들 것. 79년생 배우자와 불꽃 사랑을. 91년생 사랑은 밀고 당기는 것이다.  
 

 
원숭이 - 재물 : 보통 건강 : 보통 사랑 : 베풂 길방 : 南
 
32년생 싫은 것도 좋은 것도 없겠다. 44년생 반복되는 생활에 권태로움. 56년생 명분 없는 일 하지 말라. 68년생 돈보다 사람이 중한 것. 80년생 받기보다는 베푸는 하루. 92년생 사랑은 줄 때 더 행복한 것.  
 

 
닭 - 재물 : 보통 건강 : 보통 사랑 : 베풂 길방 : 南
 
33년생 비슷하나 다르니 잘 분별. 45년생 멀리서 찾지 말고 가까이서 구하라. 57년생 콩 한 쪽도 나눌 것. 69년생 섭섭해하는 사람이 없게 할 것. 81년생 사람의 마음을 얻어야. 93년생 도움 주거나 받을 듯.
 

 
개 - 재물 : 무난 건강 : 양호 사랑 : 기쁨 길방 : 西
 
34년생 먹을 복 생길 수도. 46년생 기다리던 소식 접할 수도. 58년생 긍정적이고 적극적일 것. 70년생 하나를 주고 두 개를 챙길 수도. 82년생 일은 양과 질 모두 챙겨야. 94년생 기대했던 것보다 좋을 수도.
 

 
돼지 - 재물 : 좋음 건강 : 튼튼 사랑 : 한마음 길방 : 北
 
35년생 이것도 마음에 들고 저것도 좋다. 47년생 유쾌·상쾌·통쾌. 59년생 삶이 행복으로 물들 수도. 71년생 물고기가 물을 만난 격. 83년생 대인관계 넓어지고 좋아질 듯. 95년생 우리는 하나. 마음이 통할 수.  
 
 
 

 
글 : 조규문(사주, 작명, 풍수 전문가)
 
자료제공 ; 점&예언(www.esazu.com)  
 
전화 : 서울 02-766-1818.

Innovation Lab

Branded Content

트렌드뉴스

많이 본 뉴스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