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재명 “많은 논란 있었지만, 경기도민 압도적 지지 감사”

중앙일보 2018.06.13 23:00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경기도지사 후보가 13일 오후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선거사무소에서 당선이 확실시되자 부인 김혜경 씨와 손을 맞잡고 높이 들고 있다.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경기도지사 후보가 13일 오후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선거사무소에서 당선이 확실시되자 부인 김혜경 씨와 손을 맞잡고 높이 들고 있다. [연합뉴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경기지사 후보가 “제가 마지막 유세에서 외롭다는 말을 했는데, 역시 역시 우리 국민들, 우리 경기도민은 위대하다”고 13일 말했다.  
 
이 후보는 경기지사로 당선이 확실시되면서 “많은 논란이 있었지만, 경기도민의 압도적인 지지에 감사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경기도지사 후보가 13일 오후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선거사무소에서 당선이 확실시되자 소감을 말하고 있다.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경기도지사 후보가 13일 오후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선거사무소에서 당선이 확실시되자 소감을 말하고 있다. [연합뉴스]

소감에서 이 후보는 “저는 우리 국민들과 도민들의 삶을 바꾸기 위해 만들어진 도구”라며 “확실하게 도민들의 삶을 책임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앞으로 좀 더 한반도의 평화체제가 구축되고 남북 협력이 확대되면서 동북아 경제공동체의 꿈도 현실이 될 수 있다고 생각한다. 평화공동체에 한반도가 중심이 될 것이고 경기도의 역할이 매우 크다는 점에 대해 역사적 사명감을 느끼고 있다”며 “경기도는 앞으로 대한민국의 촛불 국민이 원했던 대로 공정·공평한 사회의 모범이 되겠다. 대한민국의 표준으로 경기도가 우뚝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경기도가 천년을 맞이하고 있다. 새로운 천년을 준비해야한다”며 “경기도민 삶의 질이 전국 어디에서도 가장 뒤처지지 않고 가장 높은 지역으로 만들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이어 “삶의 질을 바라는 도민들의 열망을 반드시 실현시켜 나가도록 하겠다”고 했다.  
 
한영혜 기자 han.younghye@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