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으로 보는 북미정상회담…실패한 역사가 될까? 아니면 성공한 역사가 될까?

중앙일보 2018.06.12 09:08
 2018년 6월 12일 ‘센토사 담판’의 날이 밝았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이날 싱가포르 센토사 섬 카펠라 호텔에서 만난다. 회담의 관건은 미국이 요구하는 북한의 비핵화와 북한이 바라는 체제 안전보장 사이에서 어떻게 접점을 찾느냐다. 70여년간 이어진 한반도 냉전 구조를 해체하는 새로운 역사가 쓰일 지 회담 결과에 세계는 눈과 귀를 떼지 못하고 있다. 두 정상은 이날 오전 9시(한국시간 오전 10시) 단독회담에 이어 확대정상회담과 업무 오찬을 함께 한다. 두 정상이 마주 앉기까지의 과정을 영상으로 되돌아봤다. 이 과정이 성공한 역사의 기록이 될지, 지금까지 반복된 또 하나의 실패의 역사가 될지 세계가 주목하고 있다.
 
글ㆍ영상 이경은 기자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