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포토사오정]서울,대구,광주,부산 찍고~전국서 한 표 호소

중앙일보 2018.05.31 14:13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가운데)가 31일 서울 중랑구 면목역에서 열린 류경기 중랑구청장 후보(왼쪽) 출정식에 참석해 박원순 서울시장 후보와 손을 잡고 있다. [연합뉴스]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가운데)가 31일 서울 중랑구 면목역에서 열린 류경기 중랑구청장 후보(왼쪽) 출정식에 참석해 박원순 서울시장 후보와 손을 잡고 있다. [연합뉴스]

6.13 지방선거 공식 선거운동이 31일 시작됐다. 
여야 지도부는 앞으로 13일간 펼쳐질 유세전에서 승리를 위해 첫날부터 서울, 대전, 대구, 광주 부산 등 전국으로 향했다. 

6.13 지방선거 공식 선거운동 시작 첫날
여야 지도부 전국 유세장 총 출동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31일 서울 중랑구 면목역 광장에서 지지자들과 하이파이브를 하고 있다.[연합뉴스]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31일 서울 중랑구 면목역 광장에서 지지자들과 하이파이브를 하고 있다.[연합뉴스]

이번 지방선거의 화두를 '지역주의 극복'이라고 밝힌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첫 일정으로 서울 중랑구청장 후보 출정식에 참여했다.
추 대표는 출정식에서 "이번 지방선거에서 압도적으로 승리하는 것이 문재인 정부를 더욱 일 잘하게 만드는 것"이라고 호소했다. 
추 대표는 첫날 인천과 수원에서 지원 유세를 한 뒤 이후에는 부산·울산·경남 지역 선거에 집중할 계획이다.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가 31일 서울역에서 열린 김문수 서울시장 후보 출정식에 참석해 김 후보의 손을 잡고 유세차에 오르고 있다. 강정현 기자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가 31일 서울역에서 열린 김문수 서울시장 후보 출정식에 참석해 김 후보의 손을 잡고 유세차에 오르고 있다. 강정현 기자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는 지원 유세 첫 일정으로 서울역에서 열린 김문수 서울시장 후보 출정식에 참여했다. 
홍 대표는 “지난 1년간 우리 국민 중 형편이 나아진 분을 찾아보기 어려울 지경”이라며 문재인 정부의 경제정책을 비판했다. 
홍 대표는 이어 천안을 거쳐 부산을 방문해 지원 유세를 펼칠 예정이다.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가 지방선거 선거운동 첫날인 31일 김문수 서울시장 후보 출정식에 참석해 손을 잡고 있다. 왼쪽부터 나경원 의원, 홍대표, 김 후보, 김선동 의원. 강정현 기자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가 지방선거 선거운동 첫날인 31일 김문수 서울시장 후보 출정식에 참석해 손을 잡고 있다. 왼쪽부터 나경원 의원, 홍대표, 김 후보, 김선동 의원. 강정현 기자

 
유승민 바른미래당 공동대표가 31일 대구 중구 반월당네거리에서 열린 바른미래당 대구시당 출정식을 찾아 유권자의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뉴시스]

유승민 바른미래당 공동대표가 31일 대구 중구 반월당네거리에서 열린 바른미래당 대구시당 출정식을 찾아 유권자의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뉴시스]

 
박주선 바른미래당 공동대표(가운데)가 31일 광주시의회 브리핑룸에서 열린 합동 기자회견에서 문병호 인천시장 후보, 박매호 전남지사 후보(왼쪽부터), 전덕영 광주시장 후보(오른쪽 둘째) 등과 선전을 다짐하고 있다. 오른쪽은 김동철 원내대표.[연합뉴스]

박주선 바른미래당 공동대표(가운데)가 31일 광주시의회 브리핑룸에서 열린 합동 기자회견에서 문병호 인천시장 후보, 박매호 전남지사 후보(왼쪽부터), 전덕영 광주시장 후보(오른쪽 둘째) 등과 선전을 다짐하고 있다. 오른쪽은 김동철 원내대표.[연합뉴스]

공동 대표를 두고 있는 바른미래당은 박주선 대표는 광주, 유승민 대표는 대구에서 쌍끌이 지원 유세를 펼쳤다.
유승민 대표는 대구시장 후보 출정식에서 문재인 정부 1년에 대해 "우리 경제를 오히려 망치고 있다"며 "해운, 조선 부실에 이어 자동차, 전자산업도 흔들리고 있다"고 비판했다. 
안철수 바른미래당 서울시장 후보(왼쪽 둘째)가 31일 서울 구로구 구로시장 입구에서 열린 유세에서 시민들의 박수에 답하고 있다. [연합뉴스]

안철수 바른미래당 서울시장 후보(왼쪽 둘째)가 31일 서울 구로구 구로시장 입구에서 열린 유세에서 시민들의 박수에 답하고 있다. [연합뉴스]

 
조배숙 민주평화당 대표는 전북 익산을 방문했고, 정의당 이정미 대표는 인천에서 열린 중앙선거대책위원회 출정식에 참석했다. 강정현 기자
민주평화당 천정배 광주시당 선거대책위원회 상임위원장(오른쪽 셋째)이 31일 오전 광주시의회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평화당에 힘을 실어 달라"고 호소하고 있다. [뉴시스]

민주평화당 천정배 광주시당 선거대책위원회 상임위원장(오른쪽 셋째)이 31일 오전 광주시의회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평화당에 힘을 실어 달라"고 호소하고 있다. [뉴시스]

이정미 정의당 대표(오른쪽 둘째)가 31일 오전 인천 남동구 터미널사거리에서 열린 중앙선거대책위원회 출정식에서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오른쪽은 심상정 의원. [뉴스1]

이정미 정의당 대표(오른쪽 둘째)가 31일 오전 인천 남동구 터미널사거리에서 열린 중앙선거대책위원회 출정식에서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오른쪽은 심상정 의원. [뉴스1]

포토사오정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