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중 화장실에서 신원 미상의 남성에게 폭행 당한 여중생

중앙일보 2018.05.29 01:51
[연합뉴스]

[연합뉴스]

한 여중생이 자신의 학교 화장실에서 신원을 알 수 없는 남성에게 폭행을 당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경찰에 따르면 28일 오후 1시쯤 '경기도 평택의 한 여자 중학교 화장실에서 여학생이 신원을 알 수 없는 남성에게 폭행을 당했다'는 112 신고가 접수됐다.
 
이 여학생은 머리에 가벼운 찰과상을 입고 병원으로 옮겨졌다. 여학생은 경찰 조사에서 "화장실 안에서 남자에게 맞은 것 같은데 잘 기억이 나지 않는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학내 CCTV와 주변 학생들의 진술을 토대로 외부 침입 흔적 등을 수사했지만 아직 범죄 혐의점은 발견하지 못했다"면서 "여러 가능성을 열어 놓고 수사를 계속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정은혜 기자 jeong.eunhye1@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