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배우 김의성, 文대통령 지지 청원 독려

중앙일보 2018.05.26 14:46
배우 김의성. [일간스포츠]

배우 김의성. [일간스포츠]

배우 김의성이 문재인 대통령에 대한 지지를 호소하는 청와대 국민청원 동참을 독려했다.  
 
김의성은 25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여러모로 힘든 시기입니다. 문재인 대통령께 더 큰 지지와 응원을 보내고 싶습니다. 혹시 관심 있으신 분들은 함께해 주시면 좋겠어요”라며 청와대 국민청원 링크를 덧붙였다.
 
김의성이 링크한 게시물은 같은 날 한 게시자가 청와대 국민청원에 올린 것으로, ‘문재인 대통령님께 청원합니다’라는 제목의 글이다.
 
게시자는 해당 글을 통해 “문재인 대통령님. 헌법개정안 실패, 풍계리 폭파, 북미정상회담 중지 등 오늘 하루만 해도 여러 가지 일들이 있었다”고 운을 뗀 뒤 “저는 이러한 국가적 혹은 역사적 사건들이 좋든 싫든 결국에는 우리 국민들이 더 잘 사는 나라로, 안전하고 희망이 있는 행복한 나라의 국민으로서 살아갈 수 있도록 인도해 줄 것임을 믿는다”고 했다.
 
그러면서 “한 번에 모든 일이 성사될 수는 없다. 반 백 년에 걸쳐 지금까지도 희미하게 남아 있는 냉전 분위기와 더불어 각국의 이익이 첨예하게 얽혀 있는 이 순간에 저는, 아니 저를 비롯한 우리 국민들은 다시 한 번 우리가 뽑은 당신에게 기대를 걸려고 한다”며 “당신이 1년 남짓한 시간들 속에서 보여준 모든 일들이 당신과 함께라면 역사에, 이념에, 타국의 이익에 휘둘리지 않고 주체적으로 세계의 우뚝 선 대한민국이 될 수 있을 것이라는 것을 증명해 주었다”고 설명했다.  
 
그는 또 “그러니 당신에게, 우리 대통령님에게 직접 청원한다”며 “언제나 국민이 뒤에서 지켜주고 있다는 사실을 잊지 말라”고 했다. 그러면서 “그러니 당신에게, 문재인이라는 당신에게 청원한다”며 “꼭 같이 국민들 손잡고 행복하고 모두가 먼저인 세상이 도래하는 순간에 같이 눈물 흘리며 부둥켜 안고 눈물 한 바가지 흘려보자”고 권했다. 마지막으로 게시자는 “지난 일년과 앞으로의 4년. 그리고 특히 오늘 하루. 너무너무 고생 많으셨다”라고 덧붙였다.
해당 게시물은 현재 14만3599명의 응원을 얻었다. [사진 국민청원 게시판 캡처]

해당 게시물은 현재 14만3599명의 응원을 얻었다. [사진 국민청원 게시판 캡처]

 
김의성이 공유한 해당 청원은 26일 오전 참여인원 14만3000여명의 호응을 얻으며 15만 돌파를 앞두고 있다.  
 
한영혜 기자 han.younghye@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