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태안화력 2호기 탈황설비서 불…진화 중

중앙일보 2018.05.24 16:48
태안화력발전소(사진은 기사 내용과 직접적인 관련 없음) [서부발전 제공=연합뉴스]

태안화력발전소(사진은 기사 내용과 직접적인 관련 없음) [서부발전 제공=연합뉴스]

24일 오후 3시 51분쯤 충남 태안군 원북면 방갈리 태안화력발전소 2호기 탈황설비에서 불이나 소방당국이 진화에 나섰다. 
 
불은 진화 작업 1시간 여만인 오후 5시 5분쯤 대부분 꺼졌다. 
 
불이 난 지점은 태안화력 1호기와 2호기 사이 80m 높이 탈황시설이다. 
 
소방당국은 소방차 20여 대를 동원해 진화작업에 나섰지만, 탈황시설 꼭대기에서 불이 나 진화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불이 나자 발전소 작업 인력은 모두 현장에서 철수했으며 인명 피해 등은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태안화력발전소는 국내 전력 공급량의 5%를 생산하는 대규모 화력발전 시설이다. 
 
이민정 기자 lee.minjung2@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