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문

[2018 고객사랑브랜드대상] 재활용품 용기 사용 등 ESG 경영 적극 실천

중앙일보 2018.05.18 19:16 부동산 및 광고특집 2면 지면보기
한솥도시락이 2018 고객사랑브랜드대상 도시락프랜차이즈 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4년 연속 수상이다.
한솥은 끊임없는 변화와 혁신을 추구하고 있다. 사진은 신촌연세로점. [사진 한솥]

한솥은 끊임없는 변화와 혁신을 추구하고 있다. 사진은 신촌연세로점. [사진 한솥]

 
한솥은 ‘따끈한 도시락으로 지역사회에 공헌한다’는 기업이념을 오랜 기간 진정성 있게 실천해온 국내 대표 도시락프랜차이즈다. 한솥도시락은 혼밥족 고객과 테이크아웃 고객의 편리함을 더하기 위해 모바일 주문·결제시스템과 자동주문 키오스크를 구축했다. 또 지난해부터는 식사할 수 있는 자리가 있는 ‘이팅라운지’를 갖춘 매장을 늘렸다. 한솥은 끊임없는 변화와 혁신을 위해 신메뉴를 거의 매달 내놓아 신규고객 유입은 물론 고객만족도를 높이고 매출증진에 적극적으로 도움을 주고 있다.
 
특히 한솥도시락은 이미 오래전부터 ESG 경영을 해오다 최근에는 강화된 ESG 경영을 기업경영 목표로 정하고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ESG 경영은 환경보호(Environment)·사회공헌(Social)·윤리경영(Governance)의 약자로 기업이 환경과 사회에 얼마나 기여하는지 고려하고, 법과 윤리를 준수하고 투명성을 제고하는 경영을 말한다. 최근에는 환경보호활동에도 적극적으로 나섰다. 이미 전국 각 점포에서 재활용품 용기를 사용해 쓰레기 배출량을 줄이는 활동에 참여하고 있다.
 
한솥 관계자는 “향후에는 빅데이터 활용 등 제4차 산업혁명 시대의 선진기술도 적극적으로 도입해 외식업의 혁신기업으로 거듭나고자 노력하고 있다”고 밝혔다.
 
송덕순 객원기자

Innovation Lab

Branded Content

트렌드뉴스

많이 본 뉴스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