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멕시코 시중은행 5곳 해킹 피해…거액 현금 무단 인출

중앙일보 2018.05.14 06:55
500 페소 지폐 [연합뉴스]

500 페소 지폐 [연합뉴스]

멕시코 시중은행들이 최근 해킹으로 거액의 현금을 인출당하는 사건이 발생했다고 엘 피난시에로 등 현지언론이 1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멕시코 중앙은행과 검찰은 최근 몇 주 사이 해킹 피해를 본 5개 시중은행에 대한 조사를 진행하고 있다. 해킹 피해를 본 5개 시중은행의 명칭과 피해 금액은 공개되지 않았다.
 
중앙은행과 연결된 시중은행의 일부 전자 시스템이 해킹당한 뒤 가짜 계좌로 거액이 자금이 이체된 것으로 전해졌다. 용의자들은 이체된 자금을 인출해 도주했다.
 
중앙은행 관계자는 "몇 명이 해킹에 관여했는지 등 자세한 사항을 공개하기는 이르다"고 말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