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문

‘형이 왜 거기서 나와’…‘데드풀’ 라이언 레이놀즈 ‘복면가왕’ 출연

중앙일보 2018.05.13 18:39
[사진 MBC ‘복면가왕’ 영상 캡처]

[사진 MBC ‘복면가왕’ 영상 캡처]

 
영화 ‘데드풀’의 주인공 라이언 레이놀즈가 MBC ‘복면가왕’에 출연했다.  
 
13일 방송된 ‘복면가왕’에서는 7연승에 도전하는 가왕 ‘동방불패’에 맞서는 복면 가수들이 등장했다.  
 
이날 오프닝 무대를 장식한 인물은 ‘못된 유니콘 앞통수에 뿔난다 유니콘’으로, 별명에 맞게 유니콘 가면을 쓰고 나와 영화 ‘애니’의 주제가인 ‘투모로우’(Tomorrow)를 불렀다.  
 
이어 유니콘이 복면을 벗자 관객들은 환호를 멈추지 못했다. 가면을 벗고 나타난 건 바로 할리우드 영화배우인 라이언 레이놀즈였기 때문이다.
 
레이놀즈는 “안녕하세요. 방금 노래는 죄송했다”고 첫인사를 했다.  
 
이어 노래할 때 많이 떨리지 않았냐는 질문에 “엄청 떨렸다. 사실 지금 기저귀를 차고 있다”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데드풀2’ 홍보를 위해 1박 2일 일정으로 내한한 레이놀즈는 한국에서의 공식 일정을 하기 전, ‘복면가왕’ 촬영장을 찾은 것으로 밝혀졌다. 이 때문에 레이놀즈는 “아내에게도 말하지 않았다”고 전했다. 레이놀즈의 아내는 할리우드 배우 브레이크 라이블리다.
 
끝으로 레이놀즈는 “초대해줘서 고맙고 이 무대에 설 수 있어 영광”이라며 “복면가왕을 통해 새로운 도전을 하게 돼 정말 감사했다”고 소감을 전했다.  
 
[사진 MBC ‘복면가왕’ 영상 캡처]

[사진 MBC ‘복면가왕’ 영상 캡처]

 
한편, 레이놀즈가 주연을 맡은 ‘데드풀2’는 액션은 기본, 거침없는 입담과 유머로 중무장한 마블 역사상 가장 매력 터지는 히어로 데드풀(라이언 레이놀즈)이 미래에서 온 위기의 히어로 케이블(조슈브롤린)을 만나 원치 않는 팀을 결성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다. ‘데드풀2’는 5월 16일 개봉한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공유하기

Innovation Lab

Branded Content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