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벤제마 2골' 레알 마드리드, 유럽 챔피언스리그 결승진출

중앙일보 2018.05.02 06:58
 
레알 마드리드 공격수 벤제마(가운데)가 유럽 챔피언스리그 4강 2차전에서 2골을 몰아치며 결승행을 이끌었다. [사진 레알 마드리드 트위터]

레알 마드리드 공격수 벤제마(가운데)가 유럽 챔피언스리그 4강 2차전에서 2골을 몰아치며 결승행을 이끌었다. [사진 레알 마드리드 트위터]

 
스페인 프로축구 레알 마드리드가 3회 연속 유럽 챔피언스리그 결승에 진출했다.  
 
지네딘 지단 감독이 이끄는 레알 마드리드는 2일(한국시간) 스페인 마드리드 에스타디오 산티아고 베르나베우에서 열린 바이에른 뮌헨(독일)과 2017-2018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4강 홈 2차전에서 2-2로 비겼다. 원정 1차전에서 2-1로 승리했던 레알 마드리드는 1, 2차전 합계 4-3으로 결승에 올랐다.
 
레알 마드리드는 3년 연속 유럽 챔피언스리그 결승 진출에 성공했다. 레알 마드리드는 대회 3연패에 도전한다. 리버풀(잉글랜드)-AS로마(이탈리아)전 승자와 우승을 겨룬다.
레알 마드리드는 바이에른 뮌헨과 4강 2차전에서 2-2로 비겨 3회 연속 대회 결승에 진출했다. [사진 레알 마드리드 트위터]

레알 마드리드는 바이에른 뮌헨과 4강 2차전에서 2-2로 비겨 3회 연속 대회 결승에 진출했다. [사진 레알 마드리드 트위터]

 
레알 마드리드 공격수 카림 벤제마(프랑스)가 2골을 몰아치며 결승행을 이끌었다. 바이에른 뮌헨은 전반 2분 만에 조슈아 키미히의 선제골로 앞서갔다. 하지만 전반 11분 레알 마드리드 벤제마가 마르셀로의 크로스를 정확한 헤딩 동점골로 연결했다.  
 
레알 마드리드는 후반 2분 행운의 역전골을 뽑아냈다. 뮌헨 수비수 백패스를 골키퍼 울라이히가 처리하다 치명적인 실수를 했다. 벤제마가 기회를 놓치지 않고 골로 연결했다.  
 
레알 마드리드는 후반 18분 하메스 로드리게스에게 동점골을 내줬다. 하지만 레알 마드리드는 골키퍼 케일러 나바스의 선방쇼로 뮌헨의 파상공세를 막아냈다. 한편 레알 마드리드 공격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는 골문을 노렸지만 득점을 올리진 못했다. 
 
박린 기자 rpark7@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