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홍준표 체제 불공정해…” 안상수 창원시장, 한국당 탈당 무소속 출마

중앙일보 2018.04.30 11:30
6.13 지방선거 자유한국당 공천에서 탈락한 안상수 현 창원시장이 30일 오전 경남 창원시청 프레스룸에서 당 탈당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연합뉴스]

6.13 지방선거 자유한국당 공천에서 탈락한 안상수 현 창원시장이 30일 오전 경남 창원시청 프레스룸에서 당 탈당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연합뉴스]

 
자유한국당이 당 창원시장 후보로 조진래 전 경남 정무부지사를 전략공천한 것에 반발해 안상수 현 창원시장이 자유한국당 탈당하고 무소속 출마를 선언했다.
 
30일 안 시장은 이날 오전 창원시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같이 밝혔다. 앞서 한국당은 경선 없이 조 전 경남부지사를 창원시장 후보로 공천했다.
 
안 시장은 이날 회견문을 통해 “이번 지방선거에서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가 창원시를 전략공천 지역으로 선정해 저를 창원시장 후보에서 낙천시켰다”며 “여론조사에서 (지지율) 1위를 차지하는 저를 배제하고 지지율 꼴찌 군에서 맴돌던 (홍 대표) 자신의 측근 인사를 불공정하게 공천했다”고 주장했다.
 
이어 안 시장은 “저는 창원시민의 여론이나 당원의 의사는 배제되었으므로 경선을 통한 재심사를 주장하며 오늘까지 기다렸다”며 하지만 “이제 홍준표 체제의 정당에서는 공정성과 정의를 찾기 어렵다는 결론에 이르렀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안 시장은 “저는 오늘 자유한국당을 떠난다”며 “이번 지방선거에서 무소속으로 창원시장에 출마하겠다. 창원시민의 후보로 당선된 후 다시 자유한국당으로 돌아와 정당의 민주화와 정의의 실현에 앞장서겠다”고 강조했다.
 
안 시장은 “반성과 참회가 없는 자유한국당 지도부에 부탁드린다”며 “앞으로 전략공천이라는 이름으로 민의가 왜곡되는 잘못된 사천이라는 잘못된 관행이 사라지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