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issue&] 마포구와 상암DMC 활성화 협약 체결

중앙일보 2018.04.30 00:02 6면 지면보기
서울산업진흥원(SBA)
SBA와 마포구가 상암 DMC 스마트 시티 조성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 SBA]

SBA와 마포구가 상암 DMC 스마트 시티 조성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 SBA]

 
서울산업진흥원(이하 SBA)이 서울시 마포구와 ‘상암 DMC를 중심으로 스마트 시티 조성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지난 26일 체결했다.
 
서울시 일자리 창출의 주역인 중소기업지원기관으로 자리 잡은 SBA는 이번 협약을 계기로 첨단기술 특화거리 조성 등 DMC 활성화를 위한 협력에 적극적으로 나설 계획이다.
 
마포구에 자리 잡은 상암 DMC(Digital Media City)는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디지털미디어 산업 클러스터다. 현재 방송·영상·영화·게임 등 디지털콘텐트 기업은 물론 정보통신, 소프트웨어 관련 500여 기업 4만여 명이 근무하고 있다. SBA와 서울시 마포구 두 기관은 상암 DMC를 중심으로 스마트 시티 조성 및 DMC 활성화를 위해 ▶DMC 내 첨단기술 특화거리 조성 ▶민관 거버넌스 구축 ▶DMC 문화행사 개최 ▶DMC 활성화를 위한 사업 발굴 및 공동 추진 등을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문구선 SBA 산업거점본부장은 “DMC는 디지털미디어와 엔터테인먼트 산업을 선도하는 대표 클러스터인 만큼 첨단기술 활용 사업과 문화행사의 파급효과가 클 것”이라며 “DMC 발전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긴밀히 협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송덕순 객원기자 song.deoksoo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