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오후 브리핑] 지금은 역사적인 남북 정상회담 중입니다

중앙일보 2018.04.27 15:00
4월 27일 금요일 ‘오후 브리핑’입니다.
위 재생(▶) 버튼을 누르면 음성으로 들으실 수 있습니다.

 
 
지금은 역사적인 남북 정상회담이 진행되고 있습니다.  
문재인 대통령과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27일 판문점 군사분계선을 사이에 두고 악수하고 있다.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과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27일 판문점 군사분계선을 사이에 두고 악수하고 있다. [연합뉴스]

남북 정상이 군사분계선에서 만난 건 이번이 처음입니다. 북한 최고 지도자가 남쪽 땅을 밟는 것도 이번이 역시 처음입니다. 오늘 오전 9시 29분 남북 정상은 판문점 군사분계선에서 처음으로 만나 손을 맞잡았는데요,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판문점 북측지역인 판문각에서 직접 계단을 내려와 남측으로 걸어왔고 문재인 대통령은 군사분계선 남측 지역에 서서 김 위원장을 맞이했습니다. 군사분계선을 사이에 두고 두 정상은 손을 잡았고 이어 문 대통령이 이끌자 김 위원장은 군사분계선을 넘어 남쪽 땅을 밟았습니다. 한반도 평화 정착의 물꼬를 틀 남북 정상의 첫 만남은 시작부터 큰 감동을 안겼습니다. 2000년과 2007년에 이어 11년 만에 세 번째로 개최되는 이번 정상회담의 의미와 무게는 그 어느 때보다 크고 무거운 만큼, 우리는 역사적 담판에 임하는 문 대통령의 결연한 자세를 기대하게 됩니다.  
▶더읽기 文 “통크게 합의하자” 金 “새로운 역사 신호탄 쏘자”
 
 
11년 만에 열린 남북 정상회담에 정치권이 바짝 집중했습니다.  
서울 여의도 국회의사당 앞에 자유한국당(위)과 더불어민주당이 내건 현수막이 걸려있다. [뉴스1]

서울 여의도 국회의사당 앞에 자유한국당(위)과 더불어민주당이 내건 현수막이 걸려있다. [뉴스1]

여야 지도부는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역사적인 만남을 TV 생중계를 통해 지켜봤습니다. 다만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을 비롯한 범진보 정당은 회담의 역사적 의미를 평가하며 기대감을 높였고, 제1야당인 자유한국당 등 보수성향 정당은 ‘완전한 핵 폐기 합의’를 주문하는 데 방점을 찍었습니다. 민주당 박범계 수석대변인은 논평을 통해 “남북 정상회담에 이어 북미 정상회담이 이어진다는 점에서 상당한 성과가 예상된다”며 “한반도의 평화정착과 남북 간 지속가능한 발전으로 이어지기를 기대한다”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한국당 김성태 원내대표는 “이번 회담은 보여주기식 감성팔이가 아니라 완전한 북핵 폐기와 한반도 평화체제를 향한 발전적 남북관계를 성취해 가는 데 실질적 진전을 보여주는 회담이 되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더읽기 민주당 “야~ 멋있네” 한국당 “감성팔이는 안돼”…여야, 남북정상 만남 TV 시청
 
 
민주당이 김경수 의원을 경남지사 후보로 전략공천 했습니다.  
김경수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23일 오후 경남 창원시 마산회원구 경남도민일보 강당에서 열린 ‘경남 도시농촌공간 교통정책 공청회’에 참석해 미소 짓고 있다. [연합뉴스]

김경수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23일 오후 경남 창원시 마산회원구 경남도민일보 강당에서 열린 ‘경남 도시농촌공간 교통정책 공청회’에 참석해 미소 짓고 있다.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은 오늘 오전 최고위원회를 열어 문재인 대통령의 최측근 인사인 김경수 의원을 경남지사 후보로 전략공천하기로 확정했습니다. 앞서 김 의원은 이달 초 경남지사 단일후보로 추대된 바 있습니다. 하지만 김 의원은 민주당원 댓글 조작 사건, 이른바 ‘드루킹 사건’으로 야당으로부터 공세를 받고 있습니다.  
▶더읽기 [사설] 경찰은 미루고, 검찰은 막고…드루킹 수사부터 특검해야
 
 
‘강원랜드 비리 의혹’ 권성동, 남북 정상회담 시간 맞춰 검찰에 출석했습니다.
29일 서울 여의도 국회 본청에서 열린 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에 참석한 권성동 위원장이 자료를 검토하고 있다. [뉴스1]

29일 서울 여의도 국회 본청에서 열린 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에 참석한 권성동 위원장이 자료를 검토하고 있다. [뉴스1]

지난달 8일 채용비리의혹 등으로 국회 사무실을 압수 수색을 한 지 31일만입니다. 청년참여연대 등 시민단체 고발장에 따르면, 권 의원은 2014년 자신의 전 보좌관 김모씨를 채용하도록 강원랜드에 압력을 넣은 의혹을 받고 있습니다. 한편 권 의원의 출석 예정 시간은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방위원장의 남북 정상회담 시작시간과 겹쳐 수사단이 권 의원의 검찰 출석 사실을 숨기려 한 것 아니냐는 비판이 나오고 있습니다.
▶더읽기 [취재일기] 본질 외면하고 곁가지만 집착하는 경찰
 
 
현대자동차가 14년 만에 주주가치 제고 목적으로 자사주 소각에 나섰습니다.  
사진은 서울 서초구 현대자동차 본사 모습. [연합뉴스]

사진은 서울 서초구 현대자동차 본사 모습. [연합뉴스]

현대자동차가 주주가치 제고를 위해 보통주 661만주와 우선주 193만주 등 총 1조원 규모 자사주를 소각한다고 밝혔습니다. 현대차는 우선 보유중인 자사주 569만주를 소각하고 보통주 220만주와 우선주 65만주 등 총 285만주를 매입 후 소각할 예정입니다. 현대차가 자사주를 소각하는 것은 2004년 이후 14년 만입니다.
▶더읽기 현대차, 자사주 854만주 9600억원어치 소각한다
 
 
오늘은 ‘국민MC’ 송해 선생의 92번째 생일입니다.
방송인 송해가 지난 23일 오전 서울 여의도 KBS 신관 공개홀에서 열린 KBS '전국 노래자랑'의 미팅을 마치고 방송국을 빠져 나가며 손하트를 그리고 있다. [뉴스1]

방송인 송해가 지난 23일 오전 서울 여의도 KBS 신관 공개홀에서 열린 KBS '전국 노래자랑'의 미팅을 마치고 방송국을 빠져 나가며 손하트를 그리고 있다. [뉴스1]

1927년 4월 27일 황해도 재령에서 태어난 송해는 1980년부터 꾸준히 전국민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KBS1 ‘전국노래자랑’의 MC를 맡아오고 있습니다. 벌써 38년째이지만, 송해는 언제나 노련미와 특유의 개그감으로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습니다. 고령에도 여전히 건강한 모습으로 매주 시청자들을 찾아가는 송해. 앞으로도 계속해서 전국노래자랑을 지켜주시길 바라봅니다.
▶더읽기 '가요무대'서 '손가락 하트' 선보인 국민MC 송해
 
 
앞으로 생수ㆍ음료 페트병, 재활용 쉬운 무색으로 바뀝니다.  
사용이 제한되는 페트병 제품 사례. [사진 환경부]

사용이 제한되는 페트병 제품 사례. [사진 환경부]

환경부는 오늘 오전 10시 제약ㆍ음료업체 등 생산업체 19곳과 재활용이 쉬운 포장재 사용을 위한 자발적 업무협약을 체결했습니다. 이들 생산업체는 2016년 기준 국내 전체 페트병 출고량 26만t 중 55%를 차지했습니다. 협약에 따라 이들 업체는 무색 페트병만 사용하도록 품목별 포장재의 재질ㆍ구조 등을 2019년까지 자율적으로 개선하기로 했습니다. 다만, 맥주처럼 제품의 품질 보장을 위해 필요한 경우에만 제한적으로 갈색, 녹색을 사용하기로 했습니다. 이번 협약이 이행되면 음료와 생수병의 무색 페트병 사용 비율은 2016년 63.5%에서 2019년 85.1%까지 증가할 것으로 환경부는 예상했습니다.
▶더읽기 재활용 안 되는 유색 페트병 내년까지 투명하게 바꾼다
 
 
휴대폰 보편요금제, 도입될까요?
경실련, 참여연대 등 시민단체회원들이 지난 2월 7일 오후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국내 이동통신요금 보편요금제 도입을 촉구하고 있다. 이날 기자회견에서 참석자들은 ’국내 이동통신 요금이 외국보다 비싸다“며, ’최소한의 사용권 보장과 정보격차 해소를 위해 보편요금제를 도입해야 한다“고 밝혔다. [뉴스1]

경실련, 참여연대 등 시민단체회원들이 지난 2월 7일 오후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국내 이동통신요금 보편요금제 도입을 촉구하고 있다. 이날 기자회견에서 참석자들은 ’국내 이동통신 요금이 외국보다 비싸다“며, ’최소한의 사용권 보장과 정보격차 해소를 위해 보편요금제를 도입해야 한다“고 밝혔다. [뉴스1]

규제개혁위원회가 27일 보편요금제 도입을 골자로 한 전기통신사업법 개정안 심사를 진행합니다. 보편요금제는 통신비 인하 방안 중 하나로, 월 2만 원대에 1~2GB의 데이터, 300분의 음성통화 등을 제공하는 요금제를 시장 지배적 사업자인 SK텔레콤이 출시하도록 법적으로 강제하는 제도입니다.  시민단체들은 지속 도입을 촉구했지만 이동통신 3사의 반발로 인해 협의가 불발됐고 공이 정부로 돌아갔습니다. 주무부처인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규개위 심사를 통과하는 대로 보편요금제 도입을 골자로 한 전기통신사업법 개정안을 국회에 제출할 예정입니다.  
▶더읽기 [뉴스분석] 통신비 원가 공개, 통신비 인하 불 지필까
 
 
2회 연속 국제축구연맹(FIFA) 여자월드컵 진출을 확정한 여자축구 대표팀 선수단이 포상금을 받습니다.
2019 FIFA 프랑스 여자월드컵 본선진출을 확정한 여자축구 대표팀이 18일 오후 인천공항을 통해 귀국, 기념촬영하고 있다. [연합뉴스]

2019 FIFA 프랑스 여자월드컵 본선진출을 확정한 여자축구 대표팀이 18일 오후 인천공항을 통해 귀국, 기념촬영하고 있다. [연합뉴스]

대한축구협회 관계자는 오늘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에서 내년 프랑스 여자월드컵 출전권을 따낸 여자대표팀 선수와 코칭스태프에 곧 포상금을 지급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이 관계자는 “올해 예산을 편성할 때 여자월드컵 본선 진출 시 포상금 지급 규모를 책정해놨다”면서 “2회 연속 여자월드컵 진출이기 때문에 2015년 대회 때보다는 액수가 크다”고 전했습니다. 2015년 캐나다 여자월드컵에서 16강에 올랐던 여자대표팀은 진출 포상금으로 선수 1인당 300만원을 받았습니다.  
▶더읽기 ‘2회 연속 월드컵 진출’ 여자축구 대표팀…포상금을 받는다
 
 
남북 정상회담이 열리는 오늘은 전국이 대체로 맑습니다.  
기상청은 주말까지 일교차가 크고 맑은 날씨를 보이겠다고 밝혔다. [뉴스1]

기상청은 주말까지 일교차가 크고 맑은 날씨를 보이겠다고 밝혔다. [뉴스1]

오늘은 전국이 대체로 맑겠지만, 경기도와 충북 지방을 중심으로 초미세먼지 농도가 약간 짙어지겠습니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23도 등 전국이 16도에서 26도로 어제와 비슷해 다소 덥겠습니다. 물결은 동해 먼바다에서 최고 3미터, 그 밖의 바다에서 0.5에서 2.5로 일겠습니다. 주말에도 화창한 날씨가 이어지겠지만, 대부분 지방에서 미세먼지 농도가 다소 높을 것으로 예보됐습니다.
▶더읽기 봄철 피부의 적 자외선A…노화 막으려면 이것부터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