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두달 만에 만난 김여정, 문 대통령에 "반갑습니다"

중앙일보 2018.04.27 09:45
[사진 YTN 방송 캡처]

[사진 YTN 방송 캡처]

문재인 대통령이 27일 오전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여동생인 김여정 당중앙위원회 제1부부장과 반갑게 인사했다. 문 대통령의 손을 맞잡은 김여정은 "반갑습니다"라고 웃으며 말했다. 김여정은 지난 평창 겨울올림픽 개회식 당시 북측 고위급 대표단으로 방남, 문 대통령에게 김정은의 친서를 전달하며 실질적 2인자임을 과시했다.
 
채혜선 기자 chae.hyeseo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