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스타워즈’ 이제 애니메이션으로 즐기자…가을부터 전 세계 방영

중앙일보 2018.04.27 05:53
애니메이션 ‘스타워즈 리지스턴스’ [디즈니=연합뉴스]

애니메이션 ‘스타워즈 리지스턴스’ [디즈니=연합뉴스]

 
조지 루커스 필름을 손에 넣은 디즈니가 ‘스타워즈’ 시리즈를 애니메이션으로 만들어 전 세계에서 방영할 계획이다.
 
26일(현지시간) 미 연예매체 버라이어티는 “디즈니가 애니메이션 ‘스타워즈 리지스턴스’(Star Wars Resistance)를 제작해 올가을 디즈니XD 채널에서 방영하기로 했다”고 보도했다.
 
‘스타워즈 리지스턴스’는 저항군에 입대한 카즈도 시오노라는 젊은 조종사가 퍼스트오더의 점증하는 위협에 맞서 스파이 임무를 수행하는 과정을 그린다.
 
애니메이션이 그려내는 시기는 2015년 개봉한 영화 ‘스타워즈:깨어난 포스’(J J 에이브럼스 감독)보다 좀 더 앞선 시기로 그동안 스크린에 옮기지 못한 전인미답의 영역이라고 디즈니는 설명했다.
 
이번 ‘스타워즈 리지스턴스’ 목소리 연기에는 오스카 아이작, 그런덜린 크리스티, 바비모이니언, 크리스토퍼 션, 수지 맥그래스, 스콧 로런스, 미나 벨라스코 등이 참여한다.
 
새 시리즈는 루카스 필름의 베테랑 애니메이션 제작자 데이브 필로니가 제작 총괄을 맡는다.
 
필로니는 “‘스타워즈 리지스턴스’의 아이디어는 2차 대전 전투기와 조종사들에게서 나왔다”며 “할아버지가 참전 조종사였는데 삼촌에게서 받은 그에 대한 기억이 영감을 줬다”고 말했다.
 
한편, 디즈니는 미국 내에서 방영하고 판권 계약 이후 전 세계로 채널을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