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김경수 “한국당 덕분에 인지도 높아져…늘 민심과 거꾸로”

중앙일보 2018.04.26 07:18
더불어민주당 경남도지사 후보 김경수 의원.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경남도지사 후보 김경수 의원. [연합뉴스]

 
‘민주당원 댓글조작’ 연루 의혹을 받는 더불어민주당 경남도지사 후보 김경수 의원이 자유한국당을 겨냥해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 덕분에 맷집이 탄탄해지고 인지도가 높아졌다”고 우회적으로 비판했다.
 
김 의원은 25일 오후 부산진구 오거돈 부산시장 예비후보 선거사무소 개소식에 참석해 “홍 대표가 저를 죽이겠다고 하는데, 제가 죽고있습니까?”라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지금 여러분들께서 걱정하고 있는 일들은 얼마 지나지 않아 지나갈 일”이라며 “여러 번 말씀드렸지만 당당하게 정면돌파하겠다”고 밝혔다
 
김 의원은 “국민들은 정치권에 늘 싸우지 말라고 한다. 하지만 한국당은 늘 민심과 거꾸로 가고 있다”며 “민심과 거꾸로 가는 정당이 지방선거에서 승리할 수 있겠나. 국민이 이들을 심판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PK(부산‧울산‧경남)는 수십 년 동안 일당이 독점해 왔던 지역”이라며 “세 지역의 후보가 원팀이 돼 반드시 승리하겠다. 남쪽부터 지방선거 승리를 만들어 나가는 바람을 일으키겠다”고 강조했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