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함께하는 금융] 주요 질병 초기 단계부터 보장…중대 상태로 악화 땐 추가 지급

중앙일보 2018.04.26 00:02 3면 지면보기
 사망 뿐 아니라 질병에 대한 보장을 원하는 고객이 늘면서 중대한 질병 진단이나 수술시 사망보험금을 선지급하는 CI(치명적인 질병)보험이 인기를 끌었다. 그러나 최근 의료기술 발달로 질병이 중대한 상태로 가기 전 대부분 조기 발견되면서 초기 질병 보장에 대한 니즈가 커지고 있다.
 

한화생명

‘한화생명 내가찾던 건강종신보험(무)’은 5대 질병 진단 시 중대한 질병 상태가 아닌 경우에도 사망보 험금의 20%를 선지급하며 중증으로 악화하면 60%를 추가지급한다. [사진 한화생명]

‘한화생명 내가찾던 건강종신보험(무)’은 5대 질병 진단 시 중대한 질병 상태가 아닌 경우에도 사망보 험금의 20%를 선지급하며 중증으로 악화하면 60%를 추가지급한다. [사진 한화생명]

 ‘한화생명 내가찾던건강종신보험(무)’은 기존 CI보험 보장에 경증 단계 진단 시에도 보험금을 지급해 보장을 한 층 더 강화한 상품이다. 기존 CI보험과 달리 뇌출혈 및 뇌경색증·급성심근경색증 등 5대 질병 진단 시 중대한 질병 상태가 아닌 경우에도 사망보험금의 20%를 선지급한다. 질병 정도가 ‘중대한’ 단계로 악화하면 60%의 보험금을 추가 지급한다.
 
 의료비 지출이 부담되는 고액암이나 4기암, 최중증 뇌졸중, 최중증 급성심근경색증은 3대중증질병보장특약을 통해 보장한다. 이들 질병은 주계약과 특약을 포함해 최대 3단계까지 보장하는 셈이다.
 
 ‘한화생명 내가찾던건강종신보험(무)’은 진단뿐 아니라 수술에 대한 보장도 확대했다. 기존 중대한 수술만 보장하는 CI보험의 보장범위를 넓혀 간단한 수술과 치료도 보장하는 특약이 눈길을 끈다. 혈전용해치료보장특약은 급성뇌경색증 또는 급성심근경색증 치료를 목적으로 혈전용해 치료 시 그 비용을 보장한다. 관상동맥성형술, 경피적 대동맥류 중재술, 경피적 심장판막 성형술을 받을 시에는 CI추가수술보장특약으로 보장받을 수 있다.
 
 최성균 한화생명 상품개발팀장은 “‘한화생명 내가찾던건강종신보험(무)’은 주요 질병의 경증 단계부터 단계별로 보장하는 진화된 형태의 건강보험상품이다.”라며, “한화생명은 고객 니즈를 반영한 상품 개발을 통해 고객의 질병 및 노후 대비를 함께하는 따뜻한 동반자로서 역할을 지속 수행하겠다”고 밝혔다.
 
 ‘한화생명 내가찾던건강종신보험(무)’의 주피보험자 가입 가능 연령은 15세부터 60세이며 30세 남자기준20년납, 해지환급금 보증형, 주계약 1억원, 3대 중증질병 보장특약, CI추가수술 보장특약, 혈전용해치료보장특약(갱신형) 각각 1000만원 가입 시 월 보험료는 31만3736원이다. 5대 질병은 ▶뇌출혈 및 뇌경색 ▶급성심근경색증 ▶중기 만성간질환 ▶중기 만성신장질환 ▶중기 만성폐질환이다. 문의 1588·6363.
 
송덕순 객원기자 song.deoksoo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