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예슬, 지방종 제거 부위 사진 추가 공개 "마음 무너진다"

중앙일보 2018.04.23 16:46
[사진 한예슬 인스타그램]

[사진 한예슬 인스타그램]

[사진 한예슬 인스타그램]

[사진 한예슬 인스타그램]

배우 한예슬이 지방종 제거 수술을 받다가 의료사고를 당한 가운데, 수술 부위 사진을 추가로 공개했다.  
 
한예슬은 2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 찍은 사진이다"라며 수술 부위 사진을 공개했다.  
 
이날 공개한 사진에는 살이 움푹 패인 모습이 담겼다. 한예슬은 "정말 너무 마음이 무너진다"라고 토로했다.
 
한편 한예슬은 앞서 20일 "지방종 제거 수술을 받다 의료사고를 당했다. 매일매일 치료를 다니는 제 마음은 한없이 무너진다"라며 수술 부위 사진을 공개했다.  
 
한예슬의 지방종 제거 수술을 집도한 서울 강남차병원 외과 전문의 이지현 교수는 "환자가 배우다 보니 상처를 조금이라도 가려보기 위해 아래쪽으로 파고들어 가서 (지방종)을 떼어내려고 했다"며 "제가 당시에 판단을 잘못한 것 같다"며 의료과실을 인정하고 사과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