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단오절 앞두고 경주 연습하다…17명 숨진 배 2척 전복 영상 보니

중앙일보 2018.04.22 20:35
중국에서 단오절에 보일 용선 경기 연습을 하던 배가 뒤집히는 사고로 17명이 변을 당했다. 22일 관영 신화통신 등에 따르면 중국 광시(廣西) 장족 자치구 구이린(桂林) 시에서 용선 경주 연습을 하던 배 2척이 전복돼 17명이 숨졌다.
 
이 배들은 전날 오후 1시 30분(현지시각)쯤 구이린 시 시우펑(秀峰) 구 타오화(桃花) 강에서 용선 경주 연습을 하다 물살에 휩쓸려 전복됐다. 이로 인해 60여명이 물에 빠졌다.
중국 구이린 용선 보트 전복 사고 현장.[신화망 화면 캡처]

중국 구이린 용선 보트 전복 사고 현장.[신화망 화면 캡처]

 
중국 소방당국은 사고 직후 선박 8척과 200여명을 동원해 구조 활동에 나섰지만 17명이 사망한 것으로 확인됐다.
 
용선 경주는 중국 단오절인 음력 5월 5일에 중국 전역에서 열리는 전통 경기다. 이번에 사고가 난 배들은 단오절을 앞두고 연습 경기를 벌이다 사고를 당했다. 구이린 공안 당국은 이번 연습 경기를 경찰에 사전 신고하지 않은 책임자 2명을 체포해 조사를 벌이고 있다.
이승호 기자 wonderma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