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공룡·인디언·스모선수가 달린다… 이색 마라톤 접수

중앙일보 2018.04.18 17:17
롯데그룹 유통사업부문은 4월 19일(목)부터 29일(일)까지 ‘제2회 롯데 스타일런’ 사전 접수를 진행한다.  
 

롯데 스타일런 5월 27일 뚝섬에서 열려

지난해에 이어 두번째로 열리는 ‘롯데 스타일런’ 마라톤 대회는 5월 27일(일) 뚝섬 한강공원 수변광장에서 진행되며, 가정의 달을 맞아 가족들과 즐거운 추억을 담아갈 수 있도록 다양한 볼거리와 이벤트를 준비했다. 5km/10km 코스로 운영되며, 총 4천명이 참여하고, 스타일런 사이트를 통해 접수가 가능하다.  
 
일반 마라톤 대회와는 달리 롯데 스타일런 마라톤 행사는 참가자가 자신만의 개성과 의미를 담은 복장과 분장을 하고 참여하는 것이 특징이다. 지난해 10월 진행된 ‘제1회 롯데 스타일런’ 행사에는 슈퍼맨부터 공룡, 인디언, 스모선수까지 개성과 재치와 넘치는 복장과 분장을 한 3천여 명이 참여해 성황리에 행사가 진행됐다.
 
이번 롯데 스타일런 마라톤 코스 중간에 다양한 재미와 볼거리를 마련했다. 풍선으로 예쁘게 꾸민 ‘벌룬 터널’과 지친 마라토너들이 잠시 땀을 식힐 수 있도록 차가운 수증기가 분사되는 ‘쿨미스트존(COOL MIST ZONE)’, 본인의 개성 넘치는 모습을 촬영해 SNS에 업로드 할 수 있도록 ‘이색 포토존’도 운영한다. 마라톤 코스 중간에는 다양한 ‘힐링 메시지’가 적힌 대형 현수막을 비치하고, 참가자의 안전을 위한 ‘건강검진 서비스’도 진행한다.  
 
기록과 상관없이 이색적인 스타일로 가장 FUN한 스타일을 연출한 참가자에게는 ‘베스트드레서상’을 시상할 계획이다. 행사 종료 후에는 참가자들에게 추첨을 통해 다양한 경품을 증정하고, 인기 아이돌 가수와 함께 다같이 어울릴 수 있는 ‘애프터 파티’도 진행될 예정이다.  
 
참가자 전원에게는 기능성 티셔츠, 손목 보호대, 스포츠 가방, 휴대용 선풍기, 등으로 구성된 ‘스타일런 키트’를 제공한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