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임영진 경희대 의무부총장, 제39대 대한병원협회장 당선

중앙일보 2018.04.15 12:02
임영진 경희대 의무부총장(경희의료원장)이 제39대 대한병원협회 회장에 당선됐다.  
 
대한병원협회는 “지난 13일 오후 개최된 제59차 정기총회에서 2명이 입후보한 가운데 지역별ㆍ직능별 단체 39명의 임원선출위원이 실시한 투표결과 임 당선인이 과반수 이상의 지지를 받아 신임 회장으로 선출됐다”고 밝혔다.
임 당선인은 “회장의 역할은 먼저 다가가고, 먼저 행동하고, 먼저 희생하는 것”이라며 “단합된, 강력한, 준비된 그리고 친근한 병협이 되어 병원협회와 의료계가 당면한 절실하고 실제적인 과제가 무엇인지 헤아리고 해결해 가겠다”고 말했다.  
 
임영진 대한병원협회장 당선인 [대한병원협회]

임영진 대한병원협회장 당선인 [대한병원협회]

현재 대한병원협회 부회장을 맡고 있는 임 당선인은 상급종합병원협의회 회장, 보건복지부 일자리위원회 보건의료특위 전문위원, 대한의사협회 고문, 대한신경외과학회 고문, 대한신경외과학연구재단 이사 등을 맡고 있다. 뇌종양의 새로운 치료로 감마나이프 방사선 수술이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기여하는 등 의학 분야에서 공로를 인정받아 2016년 국민훈장 모란장을 받았다.
이에스더 기자 etoile@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