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분양 포커스]재개발지 옆 트리플 역세권 오피스텔

중앙일보 2018.04.06 00:02 주말섹션 2면 지면보기
 ㈜창보종합건설이 서울 동대문구 청계로 483 일대에 오피스텔과 도시형생활주택으로 이뤄진 주상복합단지 ‘청계 리버리치’(조감도)를 분양 중이다. 이 단지는 지하 3층~지상 20층 규모로, 오피스텔 173실(전용 20~43㎡)과 도시형생활주택 27가구(전용 15.78~34.41㎡)로 구성됐다.
 

청계 리버리치

 단지 바로 옆에 청계천 수변공원이 있어 자연친화적인 주거환경을 누릴 수 있다. 또 주변에 동대문패션타운·이마트·홈플러스·신설동종합시장·마장동축산물시장·왕십리뉴타운상권·서울동부병원·시립동대문도서관·용두초 등이 있어 생활하기 편리하다. 이뿐만 아니라 지하철 신설동역·상왕십리역·용두역을 걸어서 이용할 수 있는 트리플 역세권 입지여서 출퇴근하기도 편하다.
 
 배후수요가 풍부하다. 단지 인근에 종로·광화문·동대문 등 서울 도심 주요 업무지구와 대학들이 포진해 있다. 단지 뒤쪽이 재개발사업이 진행 중인 용두5구역이 맞닿아 있는데다, 왕십리뉴타운이 인근에 있어 개발 수혜도 기대된다. 공실과 유지보수 리스크를 낮춘 점도 눈길을 끈다. 이 오피스텔은 준공 후 일부 가구(실) 대해 최대 10년 확정 월세 지급과 이행보증보험 가입으로 안정성을 강화했다.
 
문의 02-6449-1245
 
박정식 기자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