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프란치스코 교황, 제주4·3 70주년 맞아 위로 메시지...어떤 내용

중앙일보 2018.04.02 14:13
프란치스코 교황. [AP=연합뉴스]

프란치스코 교황. [AP=연합뉴스]

제주 4·3은 대한민국 해방공간에서 발생한 비극적인 일이다. 제주 4·3 70주년 희생자 추념일을 맞아 프란치스코 교황이 위로의 메시지를 희생자와 유족에게 보냈다. 메시지는 추념일을 하루 앞둔 2일 공개됐다.  

 
교황은 메시지에서 제주 4·3 희생자 추념식을 가리키며 "이 행사가 치유와 화해를 증진하는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며 "이 행사를 통해 모든 남녀가, 형제적 연대와 항구한 평화를 바탕으로 하는 세상을 건설하는 데 새로운 각오로 투신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강우일 천주교 제주교구장이 2일 오전 제주시 중앙성당 제주교구청에서 프란치스코 교황의 제주 4·3 위로 메시지를 전달하고 있다. [뉴스1]

강우일 천주교 제주교구장이 2일 오전 제주시 중앙성당 제주교구청에서 프란치스코 교황의 제주 4·3 위로 메시지를 전달하고 있다. [뉴스1]

그러면서 "사랑하는 대한민국 국민 여러분을 평화의 모후이신 성모 마리아의 전구(轉求·성모 마리아 또는 성인을 통해 바라는 바를 간접적으로 하느님에게 드리는 기도)에 맡기고 여러분이 희망을 굳게 간직하도록 늘 함께 기도하겠다"고 약속했다.  
 
이번 교황의 메시지는 이날 제주시 중앙성당 제주교구청에서 천주교 제주교구장인 강우일 주교에 의해 발표됐다. 동시에 서울에서도 공개됐다.
 
교황의 메시지는 제주 4·3 희생자와 유족에게 보내는 첫 위로의 메시지다, 이는 천주교 제주교구 4·3 70주년 특별위원회가 주한 교황청 대사관을 통해 교황에게 청원 편지를 보낸 데 대해 교황이 응한 것이다.  
이승호 기자 wonderma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